포토 베스트

자연ㆍ풍경
동ㆍ식물
눈(雪)

탑배너

경기도 농업기술원, 국산 칼랑코에 신품종 ‘라비타’ 개발
태양을 닮은 생김새가 특징… 꽃색이 선명하고 꽃잎이 풍성
농가와 소비자 우수한 평가… 국산품종 개발 수입종묘 대체 
더부천 기사입력 2020-05-20 10:54 l 강영백 기자 storn@thebucheon.com 조회 3711


▲칼랑코에(Kalanchoe) 신품종 ‘라비타(Ravita)’

경기도 농업기술원은 개화 특성이 우수한 칼랑코에(Kalanchoe) 신품종 ‘라비타(Ravita)’를 개발했다고 20일 밝혔다.

‘칼랑코에’는 동네 꽃집, 마트, 카페 등 일상생활 속에서 흔히 볼 수 있는 친숙한 식물로, 단돈 몇 천원이면 구매가 가능해 부담이 없고 색과 모양도 다양하다.

꽃이 피면 한 달 이상 감상할 수 있으며 관리도 어렵지 않아 초보자도 쉽게 키울 수 있다는 장점이 있어 지난해 기준 국내에서만 100만개 이상이 거래될 만큼 인기가 많은 분화류다.

하지만 국내 농가에서는 주로 네덜란드, 덴마크 등 외국품종을 수입해 재배하고 있다. 화분당 60~120원의 로열티를 지불하고 있는데 지난해 경매 평균단가 기준(1천340원)의 4~9%를 차지하고 있는 셈이다.

또한 지난해 국립종자원 기준 ‘칼랑코에 국내 품종보호출원 현황’을 살펴보면 126개 품종 중 외국품종이 92%로 수입품종이 주를 이루고 있어 국산 품종 개발과 보급 확대가 시급한 실정이다.

농업기술원에서는 이러한 문제를 인식하고 종묘수입 대체와 안정적 생산기반 구축을 위한 신품종 육성 연구를 지난 2009년부터 수행해 2016년 분홍색 홑꽃 ‘핑크원’ 개발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9새 품종의 칼랑코에 신품종을 개발했다.

| AD |
올해 개발한 ‘라비타’는 선명한 노란색 바탕에 중심이 주홍색인 복색 겹꽃 품종으로 색과 모양이 태양을 닮은 것이 특징이다.

꽃잎이 풍성하며 꽃이 커 화려한 느낌을 주는 ‘라비타’는 국내 시장에서는 기존에 볼 수 없던 새로운 형태로 최근 개발된 외국 품종과도 차별화된 외관을 가지고 있어 농가와 소비자에게 우수한 평가를 받았으며, 시장에서의 선호도 역시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원선이 농기원 선인장다육식물연구소장은 “반려식물이 새로운 생활트렌드로 자리잡은 만큼 칼랑코에 소비는 점차 증가할 것”이라며 “코로나19로 세계 무역이 중단되면서 종자 자립의 중요성이 커졌다. ‘라비타’를 포함한 다양한 신품종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종묘 수입 의존도 감소에 기여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포토 베스트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 [코로나19] 부천시, 9월 17일 35명 확..
· 부천시,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가맹..
· 부천시의회, 16일 제253회 임시회 개회..
· 부천시, ‘제10회 대한민국 지식대상’..
· 부천시 전통시장연합회, 추석맞이 쌀 ..
· 부천시 여성단체협의회, 추석맞이 송편..
· 부천시, 어르신ㆍ장애인 생활공간에 ‘..
· 부천시, ‘공공자전거 대여소’ 운영 ..

  • 洹쇳솕룞븞留
  • 吏썝쓽 異쒖옣븳30냼媛쒗똿 쐞뿕.jpg
  • 썝꽌룞異쒖옣씠誘몄궗吏
  • 슱궛뿬깮異쒖옣
  • 븬珥뚮룞븞留
  • 泥룄삤뵾
  • 40 留뚮궓
  • 븿뼇肄쒓구
  • 솉꽦肄쒓구
  • 슜궛留뚮궓궗씠듃 슜궛利됱꽍留뚮궓
  • 궗긽異쒖옣씠留덉궗吏
  • 븳由쇱쓭븞留
  • 蹂대졊씠留덉궗吏
  • 솕꽦異쒖옣꺏솯솕꽦異쒖옣留덉궗吏솯솕꽦異쒖옣留뚮궓솯솕꽦異쒖옣뾽냼
  • 끂썝꽦씤留덉궗吏
  • 궓꽦룞븞留
  • 슱궛梨꾪똿
  • 꽌슱異쒖옣꺏異붿쿇 꽌슱異쒖옣留덉궗吏
  • 뿉濡쒓쾶엫 媛쒕컻
  • 뿬닔踰덇컻留뚮궓깋뙆꽮