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ㆍ복지

에너지 정책
재활용ㆍ청소
복지시설
아동ㆍ청소년
여성
노인
장애인
자전거 문화
식물원/주말농장
수목원
하천ㆍ시민의강
산과 식목
주거문화
지역복지
다문화
반려동물

탑배너

경기도 가족여성연구원, “청년여성 미취업자 지원 확대 필요”
2019년 기준 도내 19~34세 청년여성 실업자 6만8천명
잠재경제활동인구 7만8천명… 경취업 알선 공공성 확대 필요 
더부천 기사입력 2020-09-01 08:53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2383
| AD |
경기도내 미취업 청년여성의 구직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서는 연령대별 특성과 수요에 맞춘 촘촘한 제도 설계가 필요하다는 제안이 제기됐다.

경기도 가족여성연구원은 최근 도내 청년여성 미취업자의 규모와 특성을 분석하고 지원 정책의 방향을 제시하기 위한 현안 보고서 ‘경기도 청년여성 미취업자 규모 추정 및 현황 분석’을 발간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2019년 기준 19~34세 경기도내 청년여성 인구 131만3천명 가운데 취업자는 77만1천명, 미취업자는 54만3천명으로 나타났다. 미취업자는 실업자, 잠재 취업 가능자, 잠재 구직자, 비경제활동 인구가 포함된다.

경기도 청년(19-34세) 실업자는 15만4천명이며, 이중 여성이 6만8천명으로 전체의 44.1%를 차지했다. 청년여성 실업자를 연령별로 살펴보면, 19~24세가 2만9천명(42.8%), 25~29세가 3만명(43.7%), 30~34세가 9천명(13.5%)로 나타났다. 남성 실업자와 비교할 때, 여성 실업자는 20대 초반이 차지하는 비율이 높았다.

경기도 청년여성(19~34세) 잠재 경제활동인구는 7만8천명(잠재 취업가능자 8천명, 잠재 구직자 7만명)이다. 실업자는 청년남성이 청년여성보다 많았으며, 잠재 경제활동인구는 청년여성이 청년남성보다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보고서는 청년여성 실업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선 미취업자 취업 지원도 중요하지만, 노동시간, 임금, 고용안정 등 청년여성이 일하고 있는 일자리 질을 제고하기 위한 노력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지역일자리 장시간 노동문제, 저임금과 성별 임금격차 문제, 비정규직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연구책임자인 정형옥 선임연구위원은 “경기도 청년여성 취업지원 정책을 추진할 때 실업자 뿐만 아니라 잠재 경제활동인구도 고려해야 한다”면서 “지역 청년여성 일자리를 발굴하고 연계하는 취업 알선의 공공성을 확대할 필요할 뿐만 아니라 성 평등한 채용문화 확산, 경력단절 예방 및 재취업 지원 등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환경ㆍ복지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 수도권 전역 호우특보- 8일 오후 5시 ..
· 부천시 주민자치회, ‘광역동 폐지, 일..
· 6.1 지방선거, 전국 1만4천465곳 투표..
· 부천문화원, ‘지역농산물 먹거리 지원..
· [코로나19] 부천시, 8월 8일 신규 확진..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5만5천292..
· 경기도, ‘탄소중립 아이디어 경진대회..
· 경기도, 결식아동 급식단가 7천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