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베스트

자연ㆍ풍경
동ㆍ식물
눈(雪)

탑배너

게발선인장 국산 품종 ‘레드캔들’, ‘레몬캔들’ 개발
 
더부천 기사입력 2020-12-11 08:45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4108


게발선인장 국산 품종 ‘레드캔들’ㆍ‘레몬캔들’

경기도 농업기술원은 겨울에 화려하게 꽃이 피는 ‘게발선인장’ 국산 품종 ‘레드캔들’, ‘레몬캔들’을 개발했다.

게발선인장은 줄기가 게의 발과 비슷하다고 하여 게발선인장이라고 하며, 주로 겨울에 꽃이 피기 때문에 ‘크리스마스 선인장’으로도 불린다.

최근에는 개화 조절기 술을 통해 가을부터 이듬해 봄까지 꽃시장에서 게발선인장을 만날 수 있다.
빨간색, 흰색, 분홍색 등 꽃색이 다양해 인기가 많은 다화성(多化性) 선인장으로 수요가 증가하고 있지만, 국내 농가에서는 유럽 등지에서 종묘를 수입해 재배하고 있는 실정이다.

이에 따라 경기도 농업기술원에서는 게발선인장 품종의 국산화를 위해 지난 2004년부터 육종 연구를 시작, 지금까지 ‘웨딩’ 등 9품종을 개발해 65만주를 농가에 보급했고 현재 고양, 파주 등지에서 재배되고 있다.

올해 육성한 신품종은 꽃피는 시기와 형태가 비슷한 ‘캔들’ 시리즈인 ‘레드캔들’과 ‘레몬캔들’ 2품종이다.

| AD |
‘레드캔들’ 품종은 꽃잎 전체가 적색으로 관상 가치가 높으며 여름 고온기에도 잘 자라는 장점이 있다. 또한 줄기가 늘어지지 않아 밀식재배(밀도를 높게 해서 빽빽하게 재배함)나 유통에 유리하기 때문에 농가에서 선호하는 품종이다.

‘레몬캔들’은 지금까지 시중에서 쉽게 보지 못했던 연한 노랑색 꽃이 피는 품종으로 다화성이며 엽상경(잎 모양의 줄기)이 단단하고 분지(分枝) 수가 많아 번식이 잘 되는 장점을 가지고 있다.

경기도농업기술원 선인장다육식물연구소 이수연 소장은 “빠르게 변하는 소비 트렌드에 맞는 품종, 농가에서 재배하기 쉬운 품종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우리품종의 국내 점유율 확대와 해외 시장 진출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경기도 농업기술원, 게발선인장 국산품종 10계통 선보여
경기도 농업기술원, ‘게발선인장’ 개화조절용 LED 개발
크리스마스 선인장 ‘게발선인장’ 아시나요?
댓글쓰기 로그인

포토 베스트
· 국토부, 2027년까지 5년간 270만호 주..
· 제11대 경기도의회 전반기 의장에 민주..
· 부천시 주민자치회, ‘광역동 폐지, 일..
· 부천시,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 드리..
· 부천시, ‘청년 월세 한시 특별지원사..
· 부천시, 75세 이상 1인 가구 어르신 ‘..
· 주호영 국민의힘 비대위원장, 8명 비대..
· 부천기독교총연합회, 광복 77주년 기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