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ㆍ의료

이슈 & 정보
보건소
병원ㆍ약국
건보공단
음식/맛집
패션ㆍ요리
취미ㆍ여행
가족ㆍ육아
전염병
반려동물

탑배너

정부,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 2주 더 연장… 7월 26일부터 8월 8일까지 시행
“4차 유행 일평균 확진자, 3차 유행보다 2배 이상 규모 큰 상황
오후 6시 이후 3인 이상 사적 모임 금지ㆍ주말 이동 자제 당부”  
더부천 기사입력 2021-07-23 09:01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726
| AD |
정부는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 조치를 7월 26일부터 8월 8일까지 2주간 연장하기로 했다.

이번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 연장의 목표는 수도권의 유행 증가세를 감소세로 반전시키고, 수도권 일평균 환자 발생 규모를 3단계 기준(500~1천명 미만) 이내로 안정화하기 위한 것이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2차장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은 23일 “정부는 4차 유행의 상황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수도권 지역에 적용 중인 현행 사회적 거리두기 4단계와 18시 이후 3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를 앞으로 2주간 연장하겠다”고 밝혔다.

전해철 장관은 이날 오전 오전 서울 세종대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중대본 회의를 주재하기에 앞서 모두발언을 통해 “다중이용시설을 비롯한 다양한 일상공간에서 광범위하게 나타나고 있는 감염 확산 추세를 꺾기 위해서는 사적 모임과 이동을 줄여나갈 수밖에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전 장관은 “4차 유행의 파고가 계속되고 있다”며 “지난해 말 3차 유행 당시 일평균 확진자 수는 약 660명 수준이었던 것에 비해 4차 유행을 경험하고 있는 지금은 1천410명 수준으로 2배 이상 규모가 큰 상황”이라며 “3차 유행 시기와 비교해 가족을 통한 감염 비중은 크게 감소한 반면 지인 또는 동료를 통한 감염 비중은 2배 가까이 늘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특별히 전체 확진자의 약 70% 수준을 차지하는 수도권은 거리두기 4단계가 진행되기 전인 7월 첫 주 대비 일평균 확진자 수가 24%가량 증가했고, 비수도권 지역 역시 결코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전 장관은 “국민들께서는 불요불급한 사적 모임과 약속은 취소해 주시고 주말 이동도 가급적 자제해 주실 것을 당부드린다”며 “휴가철 이동 과정에서의 감염 확산도 크게 우려된다”고 지적했다.

전 장관은 “방역수칙의 철저한 준수 하에 가급적 휴가를 분산해 주시고 의심증상이 있는 경우에는 임시선별검사소를 통해 진단검사를 꼭 받아주시기 바란다”며 “자치단체에서는 신속한 역학조사를 통한 접촉자 식별과 관리에 만전을 기해 주시고 특별히 비수도권 지역에서는 관광지 등을 중심으로 빈틈없는 현장점검을 실시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전해철 장관은 백신 접종과 관련, “다음 주 월요일(7월 26일)부터는 55세부터 59세 352만명을 대상으로 접종이 시작되고, 8월 16일부터는 50세부터 54세 390만명 대상 접종을 시행하고, 이후 49세 이하 국민에 대한 접종을 진행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전 장관은 “최근 예방접종 사전예약시스템 장애로 인해 국민 여러분께 불편을 드렸던 점과 관련해서는 서버 증설 등 시스템 보강을 통해 앞으로 예정된 대규모 예방과 접종이 차질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준비를 철저히 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추가 업데이트
한편, 수도권 거리두기 4단계 조치가 연장됨에 따라 일부 방역 강화 방안을 병행해 실시하기로 했다.

정부와 지자체는 공동으로 8월까지는 휴가를 최대한 연기하거나, 장거리 여행·이동을 자제하도록 집중적인 홍보·캠페인을 전개하기로 했다.

그간 풋살, 야구 등 경기 구성을 위한 ‘최소 인원이 필요한 스포츠 경기‘에 대해서는 사적 모임 예외로 적용 중이었으나, 모임‧외출ㆍ이동을 자제하고 사회적 접촉을 최대한 줄여야 하는 4단계 취지에 맞게 2주간은 사적 모임 예외를 적용하지 않기로 했다.

샤워실은 실내체육시설에서만 운영이 금지되고 있었으나, 실외체육시설에 대해서도 샤워실 운영을 금지하기로 했다.

그동안 4단계 조치에 따라 행사는 금지하되, 공무, 기업의 필수 경영에 필요한 행사는 허용해왔으나, 여러 지역에서 다수의 인원이 집합해 감염이 확산되는 것을 방지하기 위해 공무, 기업의 필수 경영에 해당하더라도 숙박을 동반하는 행사는 금지된다. 워크숍, 간담회 등 일회성 행사가 해당되며, 교육ㆍ훈련은 행사가 아니므로 해당없다.

백화점 등 대형유통매장의 출입명부 관리(안심콜·QR코드) 의무화 적용을 적극 검토하기로 했다.

그간 대형유통매장은 지속적인 마스크 착용이 가능하고, 출입명부 작성에 따른 출입구 혼잡도를 우려해 출입명부를 의무화하지 않았으나, 타 시설과의 형평성 문제, 확진자 발생시 빠른 역학조사 등을 위해 출입명부 관리 의무화 적용 등 대형유통매장의 방역강화 방안을 관련 업계와 논의하며 검토하고 있다.

전시회·박람회 개최시 부스 내 상주 인력은 PCR 검사 후 음성확인자만 출입하도록 하고, 인원은 제한(2명 이내)하며, 예약제로 운영하는 등 방역수칙을 강화하기로 했다..

다만, 일상생활에 큰 불편을 끼치는 결혼식, 장례식에 대한 참석 제한은 일부 조정하기로 했다.

결혼식·장례식의 경우 현재는 친족만 허용(최대 49명까지)하고 있으나, 국민의 일상생활의 불편 등을 고려해 친족과 관계없이 최대 49명까지 허용된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2천885명, 역대 2번째 수치ㆍ누적 30만8천725명… 완치 27만2천724명ㆍ격리중 3만3천527명ㆍ사망 2천474명ㆍ검사중 113만7천617명 9월 28일 0시 기준
[코로나19] 부천시, 9월 28일 41명 확진… 누적 5천349명 거주지 원미권역 19명ㆍ소사권역 12명ㆍ오정권역 8명ㆍ타지역 2명… 17명 제외 24명 감염경로 파악돼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2천289명, 역대 5번째 수치ㆍ누적 30만5천842명… 완치 27만928명ㆍ격리중 3만2천450명ㆍ사망 2천464명ㆍ검사중 113만5천394명 9월 28일 0시 기준
[코로나19] 부천시, 9월 27일 32명 확진… 누적 5천308명 거주지 원미권역 15명ㆍ소사권역 5명ㆍ오정권역 10명ㆍ타지역 2명… 8명 제외 24명 감염경로 파악돼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2천383명, 역대 4번째 수치ㆍ누적 30만3천553명… 완치 26만9천132명ㆍ격리중 3만1천695명ㆍ사망 2천456명ㆍ검사중 120만111명 9월 27일 0시 기준
댓글쓰기 로그인

건강ㆍ의료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2천885명,..
· 부천시,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가맹..
· 부천시의회, 16일 제253회 임시회 개회..
· 경기도 소방, 9월 30일 도내 대형 건축..
· 경기도 3차 재난기본소득, 10월 1~29일..
· 부천시, ‘미세먼지 시민정책가’ 온라..
· 부천시, 10월 1일부터 제3차 경기도 재..
· 부천시, ‘공정무역도시’ 전국 최초 ..

  • 쓽떦硫댁븞留
  • 怨좎갹異쒖옣留덉궗吏
  • 씠泥쒖뿬깮異쒖옣
  • 留앷 궓洹
  • 臾댁뼇룞븞留
  • 쓽솗꽦씤異쒖옣留덉궗吏
  • 泥좎썝쑕寃뚰뀛
  • 븯궓異쒖옣留뚮궓
  • 룄떦룞븞留
  • 嫄곗젣삤뵾
  • 泥쒖“援쓽 엳뼱濡 꽕엫뱶誘명똿궗씠듃 븣臾몄뿉 怨좊쇳븯떆뒗 遺꾨뱾 蹂댁꽭슂.
  • 쓽젙遺異쒖옣꺏 젣二쇰룄異쒖옣꺏 媛뺣궓뿭異쒖옣꺏
  • 紐삳궃 뵺궡誘멸 寃곌뎅 硫붿씠씠꽣 QR肄붾뱶 쁺긽
  • 뿬옄移쒓뎄留뚮뱾湲
  • 異⑸궓異쒖옣留뚮궓
  • 뼇뼇異쒖옣븘媛뵪
  • 32궡 옄痍⑤쓽 硫붿씠씠꽣由ъ뒪듃 理쒕 닔삙옄.jpg
  • 깭룊濡쒖텧옣씠誘몄궗吏
  • 삤궛異쒖옣씠留덉궗吏
  • 쁺룄뿬깮異쒖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