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ㆍ의료

이슈 & 정보
보건소
병원ㆍ약국
건보공단
음식/맛집
패션ㆍ요리
취미ㆍ여행
가족ㆍ육아
전염병➜감염병
반려동물

탑배너

경기도, 866일간 ‘코로나19 대응 기록’ 보고서 발간
2년 5개월간 유행시기별·분야별 정리… 대응체계 모색
경기도 감염병관리지원단(gidcc.or.kr) 누리집에 공개 
더부천 기사입력 2022-07-06 09:02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442


‘경기도 보건의료부문 코로나19 대응 기록’ 표지

경기도는 지난 2년 5개월간의 코로나19 대응 과정을 돌아보며 향후 감염병 대응체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경기도 보건의료부문 코로나19 대응 기록’을 발간했다고 6일 밝혔다.

이번 보고서는 경기도가 코로나19 방역대책반을 구성한 2020년 1월 17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 해제(올해 4월 18일) 이후인 올해 5월 31일까지 866일간의 확진자 발생 현황, 도의 행정적·방역 및 의료 대응 등을 165쪽 분량으로 정리했다.

이 기간 도내 코로나19 확진자는 492만8천165명(7월 5일 기준 500만1천197명)으로, 도(道) 전체 인구의 36.2%에 달한다. 사망자는 6천222명(7월 5일 기준 6천277명)이다.

도는 지난 2년 5개월을 ▲1차 2020년 2~7월 ▲2차 2020년 8~10월 ▲3차 2020년 11월~2021년 6월 ▲4차 2021년 7월~2022년 1월 ▲5차 2022년 2월부터 진행 중 등 유행 시기별로 구분했다.

■1차 유행(일 평균 확진자 8.5명. 2020년 2~7월)

도내 최초 확진자가 발생한 날은 2020년 1월 26일이다. 경기도는 적극적 검사, 철저한 접촉자 추적 및 격리로 감염 확산을 최소화하는 데 주력했다.

선별진료소 63곳을 최초 지정했으며, 경기 남·북부에 대규모 선별검사센터(드라이브 스루)를 운영하고, 역학조사관 65명을 확충하는 등 강력한 대응책을 내세웠다.

■2차 유행(일 평균 확진자 42.3명. 2020년 8~10월)

2차 때는 사업장, 종교시설, 요양시설 등 집단사례가 56건 발생하면서 감염병 대응력 강화가 요구됐다.

도는 기존 감염병관리과와 보건의료정책과 중심 대응에서 공공의료과와 감염병관리지원단을 신설했고, 2020년 8월 전국 최초로 마스크 착용을 행정명령으로 의무화(전국 적용은 같은 해 10월)했다.

2020년 8월 전국 최초로 홈케어운영단도 운영했다. 이는 확진자 급증 시 병상 부족으로 발생할 수 있는 가정 대기 확진자를 위한 건강관리 서비스다.

■3차 유행(일 평균 확진자 160.6명. 2020년 11월~2021년 6월)

알파 변이가 나오고, 일시적인 방역 대응 완화로 감염이 확산했다. 경기도는 대응 역량 확대 및 효율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감염병 전담 병상을 627병상에서 1천670병상으로 대폭 확대하고, 임상 증상 기반으로 입원 기간을 단축 적용해 병상 활용 폭을 넓혔다.

■4차 유행(일 평균 확진자 1천24.8명. 2021년 7월~2022년 1월)

본격적인 백신 예방접종으로 중증화 예방효과에 확신이 생기면서 정부가 2021년 11월 단계적 일상회복 이행계획을 발표했지만 델타 변이 주도로 확진자 수가 폭증했다.

이에 따라 경기도는 식품·공중위생업소 방역 수칙 점검, 방문 면회 조정, 코호트(집단) 격리 관리 교육 등 고위험 취약시설 집중 대응을 이어갔다.

아울러 장기간 코로나 대응으로 의료진을 비롯한 대응 인력의 신체적·정신적 한계가 나타나는 만큼 심리 치료 등의 내용을 담은 ‘하루 쉼’ 프로그램을 운영하기도 했다.

■5차 유행(2022년 2월~)

오미크론 변이로 인해 코로나 확산세가 거세져 2022년 2월부터 5월까지 확진자가 이전까지 누적 확진자의 95%를 차지할 정도로 상황이 심각해졌다.

경기도는 재택치료 집중의료기관 수용력을 최대 172곳 7만3천여 명으로 확대하고, 응급환자 이송을 위한 전담 응급실을 운영하는 등 의료 대응체계를 신속히 개편했다. 환자가 점점 감소했고, 4월 18일 거리두기가 전면 해제됐다.

‘경기도 보건의료부문 코로나19 대응기록’에는 이러한 도의 대응기록은 물론 고려대학교 안산병원 최원석 교수, 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 임승관 원장, 군포시보건소 김미경 소장 등 전문가들의 평가와 조언도 담겨 있다.

전문가들은 마스크 착용, 적극적인 역학조사관 양성, 재택치료 운영 등 경기도의 유행 시기별 탄력적 대응은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 AD |
다만, 코로나19 유행이 아직 진행 중인 만큼 감시체계를 계속 유지하면서 최악의 시나리오에 대비해 의료·방역 대응 역량을 대비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류영철 경기도 보건건강국장은 “경기도가 민관 협력으로 도민의 건강과 생명을 지키기 위해 노력한 2년 5개월간을 빠짐없이 기록하려고 노력했다”면서 “대응기록은 향후 감염병 대응체계 방향 모색과 정책 개발에 활용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경기도 보건의료부문 코로나19 대응 기록’ 보고서는 도내 시·군 보건소와 유관기관에 배포했으며, 경기도 감염병관리지원단 누리집(www.gidcc.or.krㆍ바로 가기 클릭)에서 누구나 볼 수 있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코로나19] 부천시, 8월 9일 신규 확진 958명ㆍ역대 88번째 높은 수치ㆍ누적 32만9천801명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14만9천897명, 역대 47번째ㆍ누적 확진자 2천69만4천239명ㆍ위중증환자 364명ㆍ사망자 40명 8월 9일 0시 기준
[코로나19] 부천시, 8월 8일 신규 확진 1천232명ㆍ역대 74번째 높은 수치ㆍ누적 32만8천843명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5만5천292명, 역대 91번째ㆍ누적 확진자 2천54만4천420명ㆍ위중증환자 324명ㆍ사망자 29명 8월 8일 0시 기준
[코로나19] 부천시, 8월 7일 신규 확진 1천510명ㆍ역대 63번째 높은 수치ㆍ누적 32만7천611명
댓글쓰기 로그인

건강ㆍ의료
· 부천시, ‘국토부 소규모주택정비 관리..
· 제11대 경기도의회 전반기 의장에 민주..
· 부천시 주민자치회, ‘광역동 폐지, 일..
· 국민의힘 전국위원회, 당헌 개정안 의..
· 부천시, ‘심곡본동 마을관리협동조합..
· 심곡본동 도시재생 주민공모사업 ‘대..
· 부천시보건소, ‘청년 정신건강 캐릭터..
· 부천시, 관내 건설공사 참여자 안전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