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타운

뉴타운 종합
원미 뉴타운
소사 뉴타운
고강 뉴타운
재개발ㆍ재건축
개발프로젝트
택지개발
보금자리주택
역세권 개발
아파트 리모델링
중ㆍ상동신도시
경인/부천 운하

탑배너

춘의2B 비대위 임시총회, 추진위 집행부 해임안건 처리키로…‘일파만파’
23일 오후 3시 임시총회… 성원 미달로 8시간여만에 열려
추진위 “서면결의서 편법 정족수 미달 임시총회 원천무효”
밤 11시께 서면결의 250명+29명 등 279명으로 안건 처리 
더부천 기사입력 2010-01-23 23:10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9078
| AD |
<속보> 23일 오후 3시 부천시근로자종합복지관 강당에서 열릴 예정이던 원미재정비촉진(뉴타운)지구 내 춘의2B구역의 비대위(바른개발을 위한 주민센터) 임시총회가 이날 오후 5시까지 열릴 예정이었으나 성원 미달로 인해 3시간을 연장했으나 열리지 못하다가 8시간여만인 날 밤 11시께 개최, 당초 이날 처리키로 했던 4개 안건 중 현 조합설립 추진위 집행부 임원진(위원장ㆍ부위원장ㆍ감사) 해임 안건만을 처리했다.

이날 비대위는 임시총회를 개최하는데 필요한 춘의2B구역의 토지 등 소유자 556명 가운데 사전에 서면결의서를 받은 250명과 임시총회장에 참석한 토지 등 소유자 29명 등 279명(정족수 286명)을 겨우 채우고 임시총회를 강행, 5분만에 추진위 집행부 임원진 해임 안건을 처리했다.

이에 대해 추진위 측에서는 “서면결의서 상당수가 잘못된데다 임시총회에 참석한 토지 등 소유자 29명도 실제는 되지 않는다”며 법적으로 강력 대응한다는 방침이어서 향후 임시총회 개최 여부의 정당성 등을 놓고 양측간 법적 다툼이 예상되는 등 후유증이 일파만파로 확산될 가능성이 높다.

이날 비대위는 현 추진위의 D정비업체의 선정과정에 이르기까지 (가칭)추진위 단계에서부터 현재까지 사무실 운영경비 등 주민 부담을 가중시키는 석연찮은 사업추진 절차에 대해 문제점을 제기하며 집행부 임원진 해임안건은 우선 처리했다.

하지만 이날 임시총회에서 처리키로 했던 나머지 3개 안건(직무대행자 선정, 선거관리위원회 구성, 위원장 및 감사 선출)을 처리하지 않은 것에 대해서는 “법원에 가처분신청이 들어가 처리하지 못했다”고 비대위 관계자는 말했다.

이에 대해 부천시의 승인받아 활동중인 조합설립 추진위는 이날 비대위의 임시총회 개최에 대해 “비대위 측에서 내세우려는 R정비업체로 교체하기 위해 무리수를 두고 있다”며 “임시총회 요건조차 갖추지 못한 가운데 불법적으로 강행해 추진위 집행부 임원진 해임 안건을 처리한 것은 그 의도가 불보듯 뻔하고 원천 무효”라고 주장했다.

추진위 측은 “임시총회 강행을 위해 비대위 측이 사전 서면결의서를 받는 토지 등 소유자 외에 성원 미달에 따른 정족수를 채우기 위해 행한 불법적 행위를 확보해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춘의2B구역은 추진위와 비대위 간 이날 임시총회 유ㆍ무효를 둘러싼 논란과 더불어 끝없는 반목과 갈등이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 양측간 타협점을 찾지 않는 이상 상당기간 사업추진에 걸림돌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심곡3B구역 정기총회 무산… 성원 부족
원미6B구역 조합설립동의자 명단 탈취 ‘소동’
심곡3B 뉴타운비대위원장 故김동준씨 10월4일 장례식
부천시, 소사ㆍ원미뉴타운 시범지구 기반시설 추진
6천억 규모 심곡3B구역 시공사…삼성+대림 ‘컨소’ 선정 뉴타운
댓글쓰기 로그인

뉴타운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 [K리그2] 부천FC, 서울 이랜드에 0-3 ..
· ‘부천아트센터’ 10월 6일 준공식… ..
· 6.1 지방선거, 전국 1만4천465곳 투표..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3만4천739..
· 부천시, ‘희망저축계좌(Ⅰ·Ⅱ)’ 신..
· [코로나19] 부천시, 10월 4일 신규 확..
· 경기도, ‘황복’ 친환경 양식기술 개..
· ‘제18회 선인장페스티벌’… 10월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