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 일반
미담(美談)
사건ㆍ사고
민원 현장
현안 과제
현장 이모저모
토픽(Topic)
법원ㆍ검찰
부천 경찰
소방서
가십(Gossip)
전국 이슈
노점상 단속
교통 항공 소음
여론(poll)
언론(press)
종교
더부천 History
시사 포토

탑배너

화마로 삶의 터전 잃은 5남매 가족, 경기도 소방·유관기관 협업 새 보금자리 마련
화재조사 과정서 딱한 소식 접하고 주거시설 복구지원 프로젝트 돌입
지난해 성탄절 불에 탄 집 민관 복구공사 시작… 2월 중순 입주 전망 
더부천 기사입력 2023-01-25 10:03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432
| AD |
화마로 하루 아침에 삶의 터전을 잃은 다자녀 가족이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와 관계기관의 발 빠른 대처로 새로운 보금자리를 찾게 됐다.

지난해 크리스마스인 25일 오후 4시 20분께 평택시 A씨의 집에 화재가 발생,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30여 분만에 진화됐고, 다행히 화재 당시 집에 있던 A씨의 아내와 5살 큰아들부터 생후 4개월 막내까지 5명의 아이들은 밖으로 대피해 화를 면했다..

그러나 A씨 부부와 5남매 등 일곱 식구가 살던 집 150㎡는 모두 불에 타고 3천100여만원의 재산 피해(소방서 추산)를 냈다.

하루 아침에 집을 잃은 A씨 부부는 어린아이들을 데리고 지인의 집에 임시 거주하기에 이르렀고, 화재 조사에 나선 소방은 이들의 딱한 소식을 접하게 됐다.

경기도 소방재난본부는 5남매 가족의 주거시설 복구를 지원하기로 하고 화재 피해 주민에게 도움을 줄 만한 기업을 물색했고 에쓰오일(S-Oil)이 힘을 보태겠다고 나섰다.

평택소방서도 평택시와 재해구호협회에 도움을 요청한 결과, 평택시는 폐기물 처리와 생활지원비 지원을, 희망브리지 재해구호협회는 구호금 지원과 불이 난 집에 복구가 완료될 때까지 임대주택에서 거주할 수 있도록 지원했다.

평택소방서는 평택의용소방대와 함께 현장 활동 중 강제 처분한 유리와 도어락 등에 대한 손실 보상을 추진했고, 직원들도 모금 운동을 시작했다.

소방과 관할 지자체, 구호단체 등 민‧관이 서로 힘을 모은 결과 1월 17일부터 불이 난 5남매 집에 폐기물 처리와 철거 등 본격적인 복구공사가 시작돼 이르면 2월 중순 새롭게 단장되는 집에 입주가 가능할 전망이다.

조선호 경기도 소방재난본부장은 “취약계층의 생활안정비 지원을 위한 기부 사업인 ‘따뜻한 동행 경기 119프로젝트’ 추진 등 119안전복지 서비스를 적극 시행해 재난으로 어려움에 처한 분들이 따뜻한 보살핌을 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사회
· 부천시, ‘주정차단속 ARS 알림서비스..
· 부천시, ‘시 승격 50주년 기념사업’..
· 부천시, 2월 1일자 52명 인사발령… 문..
· 상동도서관, 시민 작가 980명 발간 도..
· 부천시보건소, ‘암 예방의 날’ 맞아..
· 조용익 부천시장, ‘바로간다! 현장대..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1만283명,..
· 경기도, ‘중소기업 해외유통망 진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