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촌

미국·북미
중국
일본
아시아
유럽
중남미
중동·아프리카
국제기구

탑배너

아이티 강진 사망자 10만명 이상 추정
국토 초토화… 엄청난 피해 “전쟁보다 참혹”
현제 체류중인 한국인 및 교민 70여명 무사 
더부천 기사입력 2010-01-14 12:02 l 더부천 storm@thebucheon.com 조회 7453
| AD |
중미 카리브해의 작은 섬나라 아이티에서 지난 12일 규모 7.0의 강진이 발생, 국토가 사실상 초토화됐고 사망자 수가 10만명 이상에 달할 것으로 추정되는 등 아이티의 현재 공황상태에 빠진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장-막스 벨리브 아이티 총리는 13일 CNN 회견에서 “사망자 수가 10만명을 충분히 넘어설 수 있다. 이것이 사실이 아니기를 바란다”며 “수많은 빌딩과 이웃들이 완파됐고, 우리는 그 많은 사람들이 어디에 살아 있는지를 알지 못한다”고 말해 아이티의 지진으로 인한 참혹한 현장을 전세계에 전했다.

하지만 아이티 강진으로 사망자 수가 정확히 얼마인지는 아직도 정확한 집계에 나오지 않고 있는 실정이다.

대통령궁을 비롯, 많은 사람들이 거주하는 학교, 병원 그리고 언덕 주변의 판자촌에 이르기까지 수도 포르토프랭스를 포함한 나라 전역의 건물이란 건물들이 모조리 파괴된 상황이기 때문이다.

국제적십연맹(IFRC)은 지진 피해를 본 사람의 수가 아이티 전 국민의 3분의 1에 해당하는 300만명이 된다는 추정도 내놓아 엄청난 사망자 수가 발생했을 것이라는 것은 미루어 짐작되는 상황이다.

특히 아이티 강진은 수도에서 대단히 가까운 곳에서 발생한 관계로 사망자 수가 10만명 이상으로 추정된다는 말에 무게가 실리고 있는 가운데, 아이티가 북반구의 최빈국 중 하나여서 재난을 수습할 능력을 갖추지 못한 점도 최악의 상황으로 빠지지 않을까 하는 우려를 낳게 하고 있다.

한편 강진 발생 당시 아이티에 체류 중이던 한국인 및 교민 70여명은 모두 무사한 것으로 확인됐다고 외교통상부 당국자가 14일 밝혔다.

정부는 또 이날 아이티 강진사태와 관련, 아이티 정부와 국민들의 피해복구 노력을 지원하기 위해 긴급구호품 제공과 긴급구호대 파견 등 총 100만 달러 규모의 긴급 인도적 지원을 제공하기로 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지구촌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 누리호 발사… 고도 700km 올려보내…..
· 부천시 고강지역, 국토부 도시재생 뉴..
· 부천시의회, 16일 제253회 임시회 개회..
· 부천시, 초등생 대상 ‘자전거 안전문..
· 오정 마을자치회, 경로당에 직접 수확..
· ‘경기둘레길’ 전 구간 11월15일 개통..
· 경기도, 이동형 문화기술 전시관 ‘어..
· ‘2021 새로운 경기 창업공모’ 대상 ..

  • 븿뼇 뿬깮異쒖옣留덉궗吏
  • 留덇끝뿭븞留
  • 遺뿬꽦씤異쒖옣留덉궗吏
  • 꽌깂硫댁븞留
  • 룞옉냼媛쒗똿
  • 湲덉삤룞븞留
  • 愿묒뼇씠留덉궗吏
  • 룊깮肄쒓구
  • 꽌뼇 삦떥湲
  • 룞샇쉶 궗엺뿉寃 異쒖옣븳30냼媛쒗똿 궓옄移쒓뎄
  • 룞옒異쒖옣꺏
  • 珥뚮룞븞留
  • 겕由쇱〈 嫄몄뒪 뙆씠듃
  • dms night24
  • 二쇱븞뿭븞留
  • 諛뼇쑕寃뚰뀛
  • 쟾二 異쒖옣꺏 異쒖옣뾽냼異붿쿇
  • 쁺븫援곗텧옣留뚮궓 異쒖옣뻾 肄쒓구꺘 삤뵾肄쒓구 뿬깮
  • 媛뺤쭊냼媛쒗똿 媛뺤쭊梨꾪똿 媛뺤쭊誘명똿궗씠듃 媛뺤쭊誘명똿肄쒓구
  • 뙇由쇰㈃븞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