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ㆍ의료

이슈 & 정보
보건소
병원ㆍ약국
건보공단
음식/맛집
패션ㆍ요리
취미ㆍ여행
가족ㆍ육아
전염병➜감염병
반려동물

탑배너

부천시보건소, 영유아에 주로 발생 봄철 ‘수족구병’ 주의 당부
“수족구 예방 백신·치료제 없어 예방이 최선” 강조 
더부천 기사입력 2024-04-17 11:56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244
| AD |
부천시보건소는 봄철 야외활동이 많아지면서 영유아에서 주로 발생하는 ‘수족구병’ 질환에 주의를 당부하고 나섰다. 특히 수족구병은 백신이나 치료제가 없어 예방에 최선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시보건소 감염병관리과에 따르면 수족구병은 이달 말부터 증가하기 시작해 6월 중순 또는 7월까지 유행하는 급성바이러스성 질환으로 영유아에게 주로 발생한다.

또한 전염성이 강해 어린이집이나 유치원 등 집단생활에서 전파될 가능성이 클 뿐만 아니라 가정, 지역사회로 빠르게 확산한다.

원인은 콕사키바이러스(Coxsackievirus A16) 또는 엔테로바이러스 71(enterovirus 71) 등 장바이러스 감염이며, 증상은 열나는 감기와 비슷하다.

발열, 식욕 부진, 인후통, 무력감 등이 있을 수 있고, 입안의 물집이 터져 궤양이 생기고 음식을 먹을 때 통증을 유발하기도 하지만 대부분은 7~10일 후면 자연 회복된다.

수족구병 예방을 위해서는 ▲(올바른 손씻기의 생활화) 흐르는 물에 비누로 30초이상 꼼꼼하게 손씻기 ▲(철저한 환경관리) 아이들의 장난감, 놀이기구, 집기 등 소독하기 ▲(기침예절 지키기) 기침할 때는 휴지나 옷소매로 입과 코를 가리기 ▲(즉시 진료 및 자가격리) 수족구병 의심되면 바로 병의원에서 진료받고 자가격리하기 등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부천시보건소는 “수족구병은 주로 영유아에게 발생하는 감염병이므로 예방을 위해 영유아 관련시설의 위생관리를 철저히 해달라”면서 “수족구병에 걸리면 완전히 회복한 후 등원하거나 다중이용시설을 이용하는 등 전파 방지를 위해 함께 노력해줄 것”이라고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경기도, 영유아 ‘수족구병’ 발생 급증에 개인 위생관리 주의 당부
수족구병, 올해 국내 첫 사망자 발생
댓글쓰기 로그인

건강ㆍ의료
· 미국‧캐나다 방문 김동연 경기지..
· 제28회 BIFAN, 국내 국제영화제 최초 ..
· 22대 총선 부천시 유권자… •갑..
· 부천교육지원청, 학교로 찾아가는 AI&..
· 경기도교육청, 다양한 신체활동으로 바..
· 경기도, ‘여름철 폭염 종합대책’ 오..
· 경기도, 전국 최초 카드 소비·생활이..
· 경기도, 시외버스 안전 지도․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