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ㆍ의료

이슈 & 정보
보건소
병원ㆍ약국
건보공단
음식/맛집
패션ㆍ요리
취미ㆍ여행
가족ㆍ육아
전염병➜감염병
반려동물

탑배너

부천시보건소, ‘백일해’ 확산에 예방수칙 준수 당부
손씻기·기침예절·마스크 착용 등 예방 수칙 안내 
더부천 기사입력 2024-07-05 11:11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60


’백일해’ 증상 및 예방법 안내문

부천시보건소는 최근 전국적으로 ‘백일해’ 환자 수가 증가함에 따라 시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시보건소 감염병관리과 역학조사팀에 따르면 질병관리청 감염병 통계에 따르면 올해 7월 4일 기준 전국 ‘백일해’ 환자는 5천448명(의사환자 포함)으로, 지난 10년 대비 가장 많이 발생하고 있다.

특히 이중 0~9세가 476명, 10~19세가 4천618명으로 전체 환자의 93.5%를 차지하는 등 소아·청소년을 중심으로 크게 유행하고 있다.

이에 따라 부천시보건소는 관내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의심환자 발생 시 신속한 신고 및 적극적인 검사를 독려하고 있다.

또한 부천교육지원청과 협조체계를 유지해 학교와 관련 정보를 공유하고, 백일해 환자 발생 시 치료기간 동안 등교하지 않고 집에 머물 수 있도록 안내했다.

격리 기간은 항생제 복용 시점부터 5일까지이며, 항생제 복용이 불가능한 경우 발작성 기침 시작 후 최소 3주이다.

백일해는 ‘백일 동안 지속되는 기침’이라는 의미를 가진 2급 법정감염병이다.

| AD |
콧물이나 경미한 기침으로 시작해 2주 이상 지속하는 발작성 기침과 숨을 들이쉴 때 훕(whoop) 소리가 나는 것이 특징이며, 심할 경우 구토나 무호흡 증상을 동반하기도 한다.

질병관리청이 제시한 백일해 예방수칙으로는 ▲기침할 땐 옷소매로 가리기 ▲흐르는 물에 비누로 30초 이상 손씻기 ▲씻지 않은 손으로 눈·코·입 만지지 않기 ▲기침 증상 발생 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적절한 진료 받기 ▲백일해 예방 백신 접종 등이다.

부천시보건소는 “손씻기, 기침 예절 등 감염 예방수칙을 지키는 것이 중요하다”며 “백일해가 의심되는 경우 등교·등원을 자제하고 신속히 의료기관의 진료를 받을 것”을 당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건강ㆍ의료
· 경기도의회 더불어민주당, 후반기 원(..
· [인터뷰] 서영석 국회의원… “효능감..
· 제28회 부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작 ‘..
· 한국만화영상진흥원, 만화 클러스터 신..
· 박상현 경기도의원, 경로당 관련 조례..
· 경기도교육청, 인공지능(AI) 코스웨어..
· 경기도교육청. ‘경기도 교육·보육 현..
· 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 몸에 좋은 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