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설ㆍ칼럼

더부천 사설
토요&월요 칼럼
스크린 이야기
건강 칼럼
논평&칼럼
기고
토요창(窓)
더부천 칼럼
민화(民畵) 칼럼
몽탄산말

탑배너

[Poetic Photo] 시절이 하 수상하니
 
더부천 기사입력 2014-04-02 11:47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8441

| AD |

초봄, 초여름 날씨
빨리 다가온 절기

봄꽃도 순서없이
꽃망울 터트리고

금 간 담장벽 아래
냉이는 훌쩍 컸다

봄꽃은 피었건만
모든 게 웃자란다.

2014.4.2

'시절이 하 수상하니'는 조선 인조 때 병자호란(1636~1638년) 당시 청나라와 끝까지 싸울 것을 주장하다가 소현 세자와 봉람대군과 함께 청나라 심양으로 끝려가면서 청음 김상헌(1570~1652년)이 지은 시조에 나오는 시귀이다.

가노라 삼각산아, 다시보자 한강수야
고국산천을 떠나고저 하랴마는
시절이 하 수상하니 올동말동 하여라.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사설ㆍ칼럼
등록된 기사가 없습니다
· 국토부, 2027년까지 5년간 270만호 주..
· 제11대 경기도의회 전반기 의장에 민주..
· 부천시 주민자치회, ‘광역동 폐지, 일..
· 부천시,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 드리..
· 부천시, ‘청년 월세 한시 특별지원사..
· 부천시, 75세 이상 1인 가구 어르신 ‘..
· 주호영 국민의힘 비대위원장, 8명 비대..
· 부천기독교총연합회, 광복 77주년 기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