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날에는 왜 떡국을 먹을까?
더부천(Thebucheon) 2020-01-24 794
설은 음력 정월 초하루, 음력으로 1월 1일을 일컫는다. 한해의 첫 날이자 새해의 처음이다.

그래서 설은 예로부터 천지만물의 새로운 시작이기 때문에 사람들도 한 살을 더 먹는 날이기도 하다.

시작을 위해 몸과 마음을 깨끗하게 한다는 의미에서 맑은 물에 흰 떡을 넣어 만들어 먹은 것이 떡국인데, 이때 떡은 가래떡을 썰어 넣은 것이다.

가래떡은 희고 긴 떡으로 재산이 많이 늘거나 오래 살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고 힌다.

그리고 이 떡을 동그랗게 자르면 그 모양이 크고 밝은 해를 닮았다고 여겼다.

또한 동근 모양이 엽전을 닮아 가득 담긴 떡의 모양이 엽전이 쌓인 것과 같아 부자가 되는 것이라고 생각했다고도 한다.

개성 지방의 경우는 엽전 모양 대신 가래떡을 나무칼로 표주박 혹은 누에고치를 닮은 조랭이떡으로 떡국을 만들었는데, 모양이 조롱박을 닮았다고 하여 귀신을 물리치고 액운을 없앤다고 믿었다고도 한다. 또한 누에고치같다고 하여 한 해의 길운을 상징한다고도 여겼다고 한다.

슬세권
결재(決裁) / 결제(決濟)
· 누리호 발사… 고도 700km 올려보내…..
· 부천시 고강지역, 국토부 도시재생 뉴..
· 부천시의회, 16일 제253회 임시회 개회..
· 부천시, 초등생 대상 ‘자전거 안전문..
· 오정 마을자치회, 경로당에 직접 수확..
· ‘경기둘레길’ 전 구간 11월15일 개통..
· 경기도, 이동형 문화기술 전시관 ‘어..
· ‘2021 새로운 경기 창업공모’ 대상 ..

  • 臾댁떎룞븞留
  • 궡誘몃㈃븞留
  • 泥쒖“援쓽 엳뼱濡 硫붿씠씠꽣由ъ뒪듃 理쒗썑쓽 諛⑸쾿...
  • 닔吏꾩뿭븞留
  • 쑀꽦냼媛쒗똿
  • 뼱由대븣遺꽣 깋븞寃쎌쓣 遺댋踰꾨━뒗 꽑깮떂 硫붿씠씠꽣由ъ뒪듃 吏묒갑븯뒗 떆뼱癒몃땲
  • 슫닔룞븞留
  • 솕꽦異쒖옣뾽냼
  • 몢珥뚮㈃븞留
  • 쓬븫硫댁븞留
  • 꽌슱엯援щ쭏궗吏 꽌슱엯援ъ텧옣꺏
  • 닔由ъ궛뿭븞留
  • 愿븙 異쒖옣씠誘몄궗吏
  • 遺슜由ъ븞留
  • 鍮꾨뵒삤諛 뿀由 넗젋듃
  • 냽븫硫댁븞留
  • 硫붿씠겕紐⑤뜽 꽭吏꾨늻뱶
  • 닔썝異쒖옣꺏異붿쿇 닔썝異쒖옣留덉궗吏
  • 넻쁺異쒖옣씠留덉궗吏
  • 諛섏썡떦뿭븞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