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플라타너스 &
강영백 편집국장 2013-01-31 4365



아주 오래된 학교 교정에는 으레 큼지막하게 우두커니 서 있다. 수령이 근 600년이라고 한다. 도심 가로수의 단골 수종이다. 플라타너스(야버즘나무)는 회색을 띤 나무기둥은 매끄럽지만 얼룩덜룩 울퉁불퉁하게 튀어 나왔고 껍질이 얇게 벗겨져 일어나는 것이 마치 버짐처럼 군데군데 떨어져 나가면서 노란색 또는 갈색 속살이 나오면서 다시 껍이 되며, <사진>과 같은 모습도 흔히 볼 수 있다.

잎은 꽤 크고 손바닥 모양으로 3~5갈래로 갈라져 있고, 잎 양면에 솜털이 나 있다. 꽃은 4~5월에 수꽃은 붉은색, 암꽃은 연한 녹색으로 핀다. 꽃말은 용서다. 열매는 9~11월에 방울모양으로 달린다.
[포토] 도심공원 솔밭에 봄기운 가득
[포토&시사] 북한 3차 핵실험 강행… 한반도 긴장 up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1천440명,..
· 부천시 고강지역, 국토부 도시재생 뉴..
· 부천시의회, 16일 제253회 임시회 개회..
· 국내 최대 가구전시회 제32회 ‘KOFUR..
· 경기도, 하천 산책로 반려견 음수대·..
· 부천시, 초등생 대상 ‘자전거 안전문..
· 오정 마을자치회, 경로당에 직접 수확..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1천441명,..

  • 겢由 쁺긽
  • 뼇援ъ텧옣뾽냼
  • 씤泥 샇뀛 紐⑦뀛 異쒖옣留덉궗吏
  • 꽑由 꺎뫖
  • 궓援ъ텧옣留덉궗吏
  • 移댄럹 슫쁺븯硫 留뚮궃 넀떂뱾 異쒖옣븳30냼媛쒗똿 理쒕 닔삙옄.jpg
  • 諛⑹뿭븞留
  • 쁺벑룷異쒖옣留뚮궓
  • 룞냼臾몃룞異쒖옣留뚮궓 異쒖옣뻾 肄쒓구꺘 삤뵾肄쒓구 뿬깮
  • 슦씠룞異쒖옣留뚮궓 異쒖옣뻾 肄쒓구꺘 삤뵾肄쒓구 뿬깮
  • 넚쁽룞異쒖옣留뚮궓 異쒖옣뻾 肄쒓구꺘 삤뵾肄쒓구 뿬깮
  • 湲곗옣뿭븞留
  • 떆醫낅㈃븞留
  • 쑉怨〓㈃븞留
  • 궡遺곷㈃븞留
  • 踰붿뼱궗뿭븞留
  • 삦怨〓룞븞留
  • 옣紐⑸㈃븞留
  • 깮뿰룞븞留
  • 吏덈궡궗젙 룞씤吏