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김이 모락모락~ 유혹'
untitled.bmp 더부천 2014-01-18 3426



찬바람이 옷깃을 여미게 하는 겨울 한복판을 걷다가 모락모락 풍기는 김과 함께 전해오는 따뜻한 온기와 함께 군침을 돌게 하는 주전부리의 유혹. 왕만두집을 지나치면서 밀가루 반죽이 노르스럼하게 익으면서 팥고물의 단맛이 진득하게 베인 호빵·찐빵·붕어빵·국화빵·풀빵… 등등 어릴 적 언 손을 녹이며 즐겨 먹었던 군것질거리가 떠오른다. 요즘은 먹거리가 너무 풍부한 탓에 옛 추억의 주전부리 맛을 파는 가게가 점점 설 자리를 잃어가고 문을 닫으면서 옛 맛을 보는 것도 쉽지 않거니와 그때 그맛을 보는 것 역시 쉽지 않다. 2014.1.18
주말 산사를 찾은 사람들
설 연휴 하루 전 눈부신 햇살
· 누리호 발사… 고도 700km 올려보내…..
· 부천시 고강지역, 국토부 도시재생 뉴..
· 부천시의회, 16일 제253회 임시회 개회..
· 부천시, 초등생 대상 ‘자전거 안전문..
· 오정 마을자치회, 경로당에 직접 수확..
· ‘경기둘레길’ 전 구간 11월15일 개통..
· 경기도, 이동형 문화기술 전시관 ‘어..
· ‘2021 새로운 경기 창업공모’ 대상 ..

  • 寃쎌궛誘명똿
  • 썝씎뿭븞留
  • 뿉濡쒓쾶~H룄 寃뚯엫룄 媛쒕컻궪留ㅺ꼍
  • 솃윴 넗젋듃
  • 쁺빐룞븞留
  • 뾼留 留뚰솕 빞룞
  • 룞臾몄뿭븞留
  • 럡떆遊 留뚮궓꺏
  • 떖꽦쑕寃뚰뀛
  • 븞뼇쑕寃뚰뀛
  • 슜떟뿭븞留
  • 닔泥룞븞留
  • 엫떎肄쒓구
  • 留앹썡룞븞留
  • 떒諛 삤뵾
  • 븞留 꽦씤뒪뙆 븞留덉뒪뙆
  • 쁺벑룷꽦씤異쒖옣留덉궗吏
  • bl 젚냼
  • 슜궛硫댁븞留
  • 吏꾩븞냼媛쒗똿