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탑배너

경기도, ‘단계적 일상회복’ 대비 해외 투자 유치 홍보 활동 시작
지속 협력 가능한 지역ㆍ산업 클러스터 대상 홍보 후 투자설명회 추진 
더부천 기사입력 2021-10-11 08:45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846
| AD |
경기도는 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 시대(위드 코로나)를 대비해 국가별ㆍ산업별 맞춤형 해외 투자 유치 홍보활동을 시작한다고 11일 밝혔다.

기존의 개별 상담 중심 투자 유치 활동만으로는 코로나19 이후 변화하는 기업의 투자 수요를 충분히 확보하기 어렵고, 국제적으로 내실 있는 기업 투자를 유치하기 위한 근본적 변화가 필요하다는 판단에서 해외 유력 기업들에 선제적으로 홍보활동을 개시, 점차 활성화되고 있는 국제 투자를 유치할 기반을 다지기로 했다.

먼저, 국제 지역별 혁신 클러스터 활동을 통해 다수의 신규 비즈니스 기회를 창출하고 있는 해외 클러스터를 대상으로 지역ㆍ산업별 네트워크를 확보해 외국 기업을 보다 적극적으로 경기도로 유치할 예정이다.

독일 지역은 자동차, 항공기, 전기, 전자 등 미래지향적 산업이 발달한 뮌헨 바이에른주에 위치한 기업을 대상으로 미래자동차 등 첨단산업 유치를 추진한다.

월간 발행부수가 11만4천부에 달하는 뮌헨상공회의소 경제 월간지(WIRTSCHAFT)에 경기도의 우수한 투자 여건을 홍보해 향후 미래 먹거리 산업 분야의 내실있는 기업과의 접점을 마련할 계획이다.

프랑스 지역은 남동부에 위치해 프랑스 첨단과학 발전을 주도하고 있는 유럽의 실리콘밸리 ‘그르노블’ 지역을 대상으로 외국기업 유치를 추진한다.

‘그르노블’ 지역은 기업 3만7천여개, 애플 이미지센서 연구센터, 화웨이 연구센터, ST마이크로일렉트로닉스 연구센터, 어플라이드 머티리얼즈 및 한국의 네이버랩스 등 IT, 반도체 분야 첨단기업 및 연구기관이 풍부한 곳이다.

경기도가 기존에 유치한 산업용 가스 기업 에어리퀴드 리서치센터의 소재지로 경기도와의 협력 가능성도 크다. 그르노블상공회의소 경제매거진(Présence) 뉴스레터 및 웹사이트를 통해 프랑스 현지 기업애 댛란 홍보에 나설 계획이다.


영국 지역은 자동차산업의 환경 변화에 보다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효율성을 제고하기 위해 주한 영국상공회의소와 협력해 북동부 잉글랜드 지역에 위치한 자동차클러스터(NEAA)를 대상으로 외국기업 유치를 추진한다.

이 지역은 영국 최대 자동차 산업 클러스터로 회원사 300개, 영국 자동차 생산량의 1/3, 유럽 전기차 생산량의 26%를 차지하는 곳이다.

영국 잉글랜드북동부 자동차클러스터 대상 홍보를 통해 외국 기업 유치를 이끌어내 국내 자동차산업 경쟁력 강화의 중심지로서 경기도 역량을 발돋움 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뉴질랜드 지역은 현지 주력 산업인 인공지능, IT, 영화 및 콘텐츠 산업 분야 연구개발(R&D)센터 경기도내 유치를 위해 뉴질랜드 상공회의소와 협업이 예정돼 있다.

한국-뉴질랜드 연례 행사로 뉴질랜드 기업에게 한국 시장 진출 기회를 제공하는 ‘테크 로드 쇼(Tech Road Show)’, 뉴질랜드 인공지능ㆍITㆍ영화 협회와 연계한 홍보 등을 추진하기 위해 활발히 협의 중이다.

그 외에도 유럽 및 아ㆍ태 29개국에 발간되는 ‘뉴욕타임즈’와 국내 다국적 기업ㆍ대기업 임원진 1천300여명 및 한ㆍ미 공공기관, 주요 호텔 비즈니스 라운지 등에 배포되는 ‘암참저널’ 등 경기도 투자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는 홍보 역시 올 하반기에 병행 추진할 예정이다.

경기도는 10월부터 홍보를 개시해 코로나 상황이 안정기에 접어들어 내년 해외 활동이 재개되면 현지 투자설명회 등을 통해 공격적ㆍ전략적으로 투자를 유치함으로써 첨단ㆍ미래산업 중심지로의 입지를 다진다는 계획이다.

경기도 투자진흥과는 “코로나 충격으로 인한 글로벌 경기침체를 극복하고 글로벌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범세계 경제단체인 주한 외국상공회의소와 상호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있다”며 “경기도와 지속적인 협력이 가능한 외국 지역ㆍ산업 클러스터와의 관계망을 폭넓게 확보해 장기적으로 K-반도체, 첨단산업의 주요 기업을 도내에 유치하고 미래 먹거리 산업 육성의 기반을 다져 나가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코로나19] 부천시, 11월 30일 122명 ..
· 부천영상문화산업단지 2022년 5월 토지..
· 부천시의회, 16일 제253회 임시회 개회..
· 카도경인 봉사단, 부천시보건소에 취약..
· 부천시, ‘의료급여사업 평가’ 2년 연..
· 부천시, 12월부터 3개월간 ‘겨울철 상..
· 신한일전기㈜, 김치 500kgㆍ쌀 1천kg ..
· ‘집+땅값이 3천만원인데… 땅값은 1억..

  • 씤젣異쒖옣留덉궗吏
  • 뿬愿諛붾━ 以뚮쭏
  • 쑀怨〓룞븞留
  • 援먰븯룞븞留
  • 엫뵾硫댁븞留
  • 뿰젣룞븞留
  • 떊諛⑸━븞留
  • 뒫二쇰㈃븞留
  • 떊쁺룞異쒖옣씠誘몄궗吏
  • 怨좊벑由ъ븞留
  • 슦몢룞븞留
  • 異⑸궓肄쒓구
  • 吏븯泥좎뿉꽌 꽕엫뱶誘명똿궗씠듃 遺꾩쐞湲
  • 臾댄븳룄쟾留뚯쓽 꽕엫뱶誘명똿궗씠듃 醫뗭븘븯뒗 뿉由ъ슦뱶 媛먮룆
  • 諛뼇삤뵾
  • 씡궛씠留덉궗吏
  • 뿬닔踰덇컻留뚮궓깋뙆꽮
  • 씤泥 異쒖옣븞留
  • 븫깭硫댁븞留
  • 媛뺤썝룄異쒖옣븘媛뵪