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탑배너

경기지하안전지킴이, 11월까지 지하공간 개발사업 현장·지하시설물 관리 점검
건축·토목 등 지하 안전 관련 분야 전문가 53명으로 구성
지하공간 개발사업 현장 11곳·지하시설물 39곳 자문 예정 
더부천 기사입력 2021-10-26 08:58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360
| AD |
경기도는 지하안전 전문가 자문단 ‘경기지하안전지킴이’가 올해 하반기에도 도내 ‘지하공간 개발 사업장 및 지하시설물’에 대한 안전관리 현장 점검·자문을 실시한다고 26일 밝혔다.

‘경기지하안전지킴이’는 지하를 보다 안전하게 개발·이용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적극 도입·운영 중인 전문가 자문단으로, 현재 건축·토목 등 총 53명의 지하안전 관련 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하고 있다.

특히 2018년부터 시행중인 ‘지하안전관리에 관한 특별법’에 따라 각 시·군이 지하공간 개발사업 현장과 지하시설물에 대한 안전관리를 보다 체계적이고 전문적으로 실시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이에 따라 앞서 상반기에는 11개 시·군 소재 18곳에 대한 지하공간 개발 사업장을 대상으로 현장 자문을 실시한 바 있다.

이번 현장 자문은 10월 26일부터 11월 30일까지 진행되며, 도내 소규모 지하안전영향평가 대상인 지하 10m 이상 굴착하는 지하공간 개발사업 현장 11곳과 상수관, 하수관 등 지하시설물 39곳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특히 기존에는 지하공간 개발사업 현장을 위주로 점검과 자문을 실시했지만, 지반 침하 사고 방지 등 지하안전에 대한 사전 예방 차원의 점검이 필요한 만큼 이번에는 지하시설물까지 대상을 확대하기로 했다.

지하안전지킴이는 안전관리계획 및 안전관리규정 준수 여부 등 지하개발 현장과 시설물에 대해 전문가의 점검을 통해 개선 사항에 대한 자문을 지원하게 된다.

경기도는 내년 초에는 국토안전관리원과 협의해 도내 지반침하 사고가 우려되는 도로 40여 곳을 대상으로 지표투과레이더 장비를 활용하여 지반탐사 활동도 펼칠 예정이다.

경기도 건설안전기술과는 “민간전문가를 통한 점검 지원을 확대하고 실효성을 높이는 데 힘쓸 것”이라며 “지하시설물 관리를 강화해 지반 침하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코로나19] 부천시, 11월 30일 122명 ..
· 부천영상문화산업단지 2022년 5월 토지..
· 부천시의회, 16일 제253회 임시회 개회..
· 카도경인 봉사단, 부천시보건소에 취약..
· 부천시, ‘의료급여사업 평가’ 2년 연..
· 부천시, 12월부터 3개월간 ‘겨울철 상..
· 신한일전기㈜, 김치 500kgㆍ쌀 1천kg ..
· ‘집+땅값이 3천만원인데… 땅값은 1억..

  • fc3 怨졼꽬
  • 媛뺣룞異쒖옣뾽냼
  • 移쒓뎄뾼留 留뚰솕
  • 嫄곗갹異쒖옣꽌鍮꾩뒪 異쒖옣꺏 異쒖옣뾽냼異붿쿇
  • 쁺二쇱텧옣꺏
  • 벑옣 삤땲媛떆留
  • 솕븫硫댁븞留
  • 끂꽦硫댁븞留
  • 留쏆엳뒗 鍮꾪뻾 뿊湲곗뒪
  • 샇紐낅룞븞留
  • 媛뺤꽌異쒖옣뾽냼
  • 諛⑸┝硫댁븞留
  • 뼇二쇱텧옣븞留
  • 솉臾몃룞븞留
  • 愿묐챸異쒖옣뾽냼
  • 궗썡뿭븞留
  • 以묐갑룞븞留
  • 븘궛냼媛쒗똿
  • 吏꾩븞꽦씤異쒖옣留덉궗吏
  • 쁺룄異쒖옣留덉궗吏