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탑배너

경기연구원 “코로나19 장기화, 빅데이터 기반 정책 설계 필요”
KT 휴대전화 가입자 위치 정보 기반 유동 인구 빅데이터 분석
정부 방역 정책 ‘경제, 자유, 방역’ 상충 ‘트릴레마’ 상황 고려
‘감염병 장기화 시대, 유동인구 빅데이터를 활용해야 한다’ 발간 
더부천 기사입력 2022-01-17 09:26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699
| AD |
코로나19 감염병 장기화에 대응하기 위해 빅데이터 기반의 정책으로 정당성을 확보하고 국민의 신뢰를 얻어야 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경기연구원은 ‘감염병 장기화 시대, 유동인구 빅데이터를 활용해야 한다’라는 보고서를 발간했다고 17일 밝혔다.

보고서에 따르면 전국 코로나19 확진자의 70~80%가 수도권에서 집중되고 있는데, 이는 수도권 인구(전체 절반가량)를 고려해도 비중이 큰 것으로, 높은 인구 밀집도와 지역 간 이동 빈도 때문으로, 정부는 비수도권보다 수도권에 더 강한 사회적 거리두기 조치를 시행해 왔다.

문제는 사회적 거리두기로 국민의 피로도가 높아지고, 경제적 손실이 누적됨에 따라 정부의 방역 정책 수립시 ‘경제, 자유, 방역’이 상충해 ‘딜레마’를 넘어선 ‘트릴레마(trilemma)’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는 점이다.

이에 경기연구원은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정확하고 신뢰성 높으며 세밀한 수준의 대응 정책을 펼치자고 주장했다.

정책 수립의 근거를 데이터로 투명하게 보여줘 정당성을 확보하고, 이를 기반으로 국민의 신뢰를 얻는 동시에 세분화된 거리두기로 경제적 손실을 낮추자는 것이다.

김영롱 경기연구원 연구위원은 “코로나19 위기로 인해 일상생활에서 다양한 근무 형태 및 이동 패턴의 실험을 했고, 이는 고스란히 빅데이터로 남았다”며 “지난 2년간 다양한 정책에 대한 면밀한 분석 및 정책 사후 평가를 거쳐야 향후 수립될 빅데이터 기반 정책의 정확성과 신뢰성이 더욱 높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3만5천117..
· 서영석 국민의힘 부천시장 후보, ‘과..
· 부천시의회, 제258회 임시회 21일 개회..
· [코로나19] 부천시, 5월 16일 236명 확..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1만3천296..
· 경기도, 청소년부모 생활 안정ㆍ자립 ..
· 경기도, 심야 택시 승차난 해소 위해 ..
· [코로나19] 부천시, 5월 15일 357명 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