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주민자치회
동(洞)지역보장협의체

탑배너

경기도내 시·군 대규모점포 인·허가 담당자 79% “대규모점포 입지 제한 정도 적정”
경기도, 도시계획 단계부터 대규모점포 입지 제한 표준조례개정안 마련
29개 시·군에서 경기도 정책에 호응하며 조례 개정 
더부천 기사입력 2022-05-23 08:46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353
| AD |
경기도가 골목상권을 살리기 위해 도시계획 단계부터 대규모점포의 입지를 제한하는 시·군 조례 개정을 추진한 결과, 도내 시·군 대규모점포 인허가 담당자 10명 중 8명이 긍정적으로 평가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경기도는 지난 4월부터 5월까지 수원시 등 29개 시·군의 대규모점포 인허가 담당자인 도시 계획, 건축 허가, 개설 등록 등 3명씩 총 87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전체 79%(69명)가 ‘도와 시·군이 조례 개정을 통해 추진한 대규모점포 입지 제한 정도(경기도 표준조례개정안)가 적정하다’고 답했다.

6%(5명)는 ‘입지 조건을 더 강화해야 한다’, 15%(13명)는 ‘과도한 입지 조건을 완화해야 한다’고 각각 밝혔다.

경기도는 지난 2019년부터 ‘도시계획’ 단계부터 준주거지역, 근린상업지역, 준공업지역 내 용도지역 지정 목적에 부합하지 않은 대규모점포 입지를 제한하는 내용의 표준 조례개정안을 마련했다.

현행 유통산업발전법은 건축허가 이후 대규모점포를 개설 및 등록하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입지 결정 전 단계에서 소상공인 보호에 대한 검토가 이뤄지지 못한 채 복합쇼핑몰, 대형마트, 쇼핑센터 등 매장 면적 합계 3천㎡ 이상의 대규모점포들이 무분별하게 개설하는 부작용이 발생하고 있다. 경기도의 표준 조례개정안은 이런 부작용을 완화하기 위한 조치다.

경기도는 2019년 12월 수원시 등 11개 시·군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표준 조례개정안을 토대로 시·군별 조례 개정을 추진해 왔다.

도내 시·군이 이에 호응하면서 현재는 31개 시·군 중 29개 시·군에서 조례를 개정해 용도지역별 대규모점포에 대한 무분별한 진출 제한과 체계적 입지 관리를 추진하고 있다.

나머지 2개 시 가운데 과천시는 조례를 적용할 근린상업지역·준공업지역 등이 없어 조례 개정을 추진하지 않았으며, 광주시는 시의회에 조례개정안이 계류 중이다.

이밖에 이번 설문조사에서 응답자의 39%(34명)가 ‘조례 개정이 골목상권 보호 및 소상공인 활성화에 도움을 줄 것’이라고 답했고, 17%(15명)는 ‘도움 되지 않을 것’이라고 답했다.

나머지 44%(38명)는 코로나19로 인한 온라인 소비 흐름, 신규 대규모점포 개설 축소 등으로 ‘모르겠다’고 답했다.

홍지선 경기도 도시주택실장은 “시·군들이 대규모점포의 입지로 인한 골목상권 및 소상공인 피해 정도와 지역 여건을 고려해 입지 기준을 유연하게 마련할 것을 안내하고, 조례 개정 내용에 대한 자체 홍보를 요청하는 등 제도 조기 정착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코로나19로 장기간 어려움을 겪은 소상공인들이 체감할 수 있는 골목상권 활성화 정책들을 앞으로도 발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부천시의 용도지역별 대규모점포 입점 현황을 보면, ▴2종 일반주거지역에 2곳, ▴3종 일반주거지역 1곳, ▴준주거지역 1곳, ▴중심상업지역 2곳, ▴일반상업지역 11곳 등이다.

참고로 용도지역별 대규모점포 입지 가능 여부를 보면, 주거지역(제1종 전용주거, 제2종 전용주거, 제1종 일반주거, 제2종 일반주거, 제3종 일반주거)은 허용이 안되며, 준주거지역은 시·군 조례로 정할 경우 제한 가능하다.

상업지역(중심상업, 일반상업)은 입점이 허용되며, 근린상업지역은 시·군 조례로 정할 경우 제한 가능하고, 유통상업지역은 입점이 가능하다.

녹지지역 중 보전녹지는 입점이 제한되며, 생산녹지와 자연녹지는 시·군 조례로 정할 경우 농업·임업·축산업·수산업용 판매시설에 한해 허용이 가능하다.

관리지역 중 생산관리지역은 시·군 조례로 정할 경우 농업·임업·축산업·수산업용 판매시설에 한하여 허용 가능하고, 관리지역 중 계획관리 및 보전관리지역은 입점할 수 없다.

농림지역 및 자연환경보전지역은 입점할 수 없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수도권 전역 ‘폭염특보’ 확대 강화…..
· 제26회 부천판타스틱영화제 개막작 ‘..
· 6.1 지방선거, 전국 1만4천465곳 투표..
· [코로나19] 부천시, 7월 6일 274명 신..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1만9천371..
· 경기도, 여름철 ‘물놀이형 유원시설’..
· 경기도, 866일간 ‘코로나19 대응 기록..
· 경기도, ‘찾아가는 하도급 공정계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