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주민자치회/마을자치회
동(洞)지역보장협의체

탑배너

경기도, 세외수입 관허사업 제한 대상자 전수조사 체납액 1천500만원 징수
30만원 이상 세외수입 체납자 2천여명 대상 실시 
더부천 기사입력 2022-11-29 09:30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629
| AD |
경기도는 과태료 등 세외수입 체납자를 전수 조사를 실시해 이들 가운데 관허사업 제한 대상에 해당하는 법인 5곳을 적발해 체납액 1천500만원을 징수했다고 29일 밝혔다.

경기도는 지난 4월부터 5월까지 30만원 이상 세외수입 체납자 2천여명을 전수 조사해 ‘관허사업 제한 대상’에 해당하는지 조사했다.

‘세외수입’은 지방세 이외의 사용료, 수수료, 부담금 등 행정 목적으로 부과·징수하는 자체 수입을 말한다.

질서위반행위규제법에 따르면 인·허가 부서는 건설업·숙박업 등 관허 사업자가 해당 사업과 관련된 질서위반행위로 부과받은 과태료를 3회 이상 체납하고, 체납 발생일로부터 각 1년이 경과한 체납금액의 합계가 500만원 이상인 경우 ‘관허사업 제한 대상자’로 보고 해당 사업의 정지나 허가 등을 취소할 수 있다.

경기도는 이번 전수조사에서 질서위반행위규제법을 위반한 법인 5곳을 관허사업 제한 대상으로 특정하고 폐업 상태인 2곳을 제외한 3곳에 관허사업 제한 사전 예고문을 발송했다.

사전 예고문을 받은 곳 중 2곳은 1천500여만 원을 먼저 납부하고 나머지는 분납하기로 했으나, 다른 A법인은 응하지 않았다.

경기도 조세정의과는 질서위반행위규제법에 따라 A법인에 대한 영업정지를 담당 부서에 요청해 A법인은 내년 6개월간 영업정지 조치를 받았다. 이처럼 세외수입 체납자에 대한 관허사업 제한 조치는 경기도가 전국 최초다.

경기도 조세정의과는 “관허사업 제한을 통해 조세가 아닌 과태료를 체납하는 경우에도 영업정지 처분을 받을 수 있다는 경각심을 일깨워주고 더 나아가 세외수입에 대한 납부의식을 높이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세외수입 체납자 중 납부여력이 있음에도 고의적으로 납세의무를 회피하는 체납자의 체납액을 반드시 징수해 조세 정의를 실현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경기도, 지방세 체납자 ‘부동산 분양권’ 일제조사 23억원 징수
경기도, 세외수입 체납자 193명 가택·사업장 수색 체납액 8억원 징수
경기도, 1천만원 이상 고액·상습체납자 2천953명 명단 공개
경기도, 34개 체납 건설법인 공제조합 출자증권 압류
경기도, 체납자(법인) 430곳 적발… 세외수입 12억4천만 원 징수·압류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K리그2] 부천FC, 경남과 0-0 무승부…..
· 부천시, 2024년 1월 1일자 2천280명 대..
· 부천시, 원미·소사·오정구청·36개 ..
· 부천시, 12월~내년 2월까지 ‘동절기 ..
· 부천시, 2023년 자전거 이용 활성화 우..
· 세계유산 남한산성 외성(봉암성) 보수..
· 경기도, 학교급식 축산물 공급업체 20..
· ‘노후계획도시 특별법’ 국회 국토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