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주민자치회/마을자치회
동(洞)지역보장협의체

탑배너

‘런치박스로 번역가 되다’… 202 부천레지던시 입주작가 번역 워크샵 개최
트리샤 박 입주작가 토크콘서트… ‘디아스포라’ 심도 있는 담론 나눠
노지양 번역작가·가톨릭대 영어영문학부 박주현 교수·학생들 참여
 
더부천 기사입력 2022-12-01 11:39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358


지난달 21일 부천시립 별빛마루 도서관에서 ‘2022 부천레지던시’ 입주작가 트리샤 박, 노지양 번역작가, 가톨릭대학교 영어영문학부 박주현 교수와 이예린·조수진·이유정·황다연·남경진 학생들이 ‘런치박스로 번역가 되다’라는 주제로 번역 워크샵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 부천시 제공

| AD |

부천시는 지난달 21일 부천시립 별빛마루 도서관에서 2022 부천레지던시 입주작가인 미국 아이오아 시티 출신 트리샤 박, 노지양 번역작가, 가톨릭대학교 영어영문학부 박주현 교수와 이예린·조수진·이유정·황다연·남경진 학생들이 참석한 가운데 ‘런치박스로 번역가 되다’라는 주제로 번역 워크샵을 개최했다.

시 문화산업전략과 창의도시팀에 따르면 이번 번역 워크샵은 가톨릭대학교 영어영문학부 박주현 교수가 운영하는 문학번역 소모임 ‘CUK Stroytellers(스토리텔러)’에서 트리샤 박의 ‘런치박스’를 번역하고 노지양 번역작가의 지도를 받았다.

트리샤 박과 노지양 번역작가의 10분 미니 강연으로 시작된 이번 워크샵에서는 작품에 대한 질의 응답과 다양한 해석이 오갔다.

이어, 트리샤 박이 한국계 미국인으로 13세부터 5개 대륙을 넘나들며 콘서트를 한 바이올리니스트에서 디아스포라 소설가(작가)로 커리어를 더하게 된 이유, 한류 열풍이 미국 내 한국인들에게 미친 영향 등 ‘디아스포라’를 주제로 깊이 있는 담론이 오갔다.

트리샤 박은 “최근 한국이 전세계적으로 주목을 받으면서 한국문학, 특히 미국 내 디아스포라 문학의 중심에 한국이 있다, 그런 면에서 제2회 부천디아스포라문학상 수상작 ‘파친코’는 그 상징”이라고 말했다.

노지양 번역작가는 “국어와 영어는 전혀 다른 언어이다. 작가가 무슨 이야기를 하고 싶은지 ‘경청’하는 자세가 필요하다. 즉, 문장이나 단어의 콘텐츠에 주목하는 것이 아니라 작품을 통해서 무엇을 이야기 하고 싶어하는지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며 번역 커리어를 준비중인 학생들에게 조언을 해주었다.

가톨릭대학교 박주현 교수는 “외국인이 한국말을 어설픈 발음으로 할 때 우리는 귀여워한다, 그러나 여기서 외국인은 ‘백인’을 말한다. ‘동남아시아계’ 외국인의 한국 발음이 어설프다면 우리는 다른 시각으로 그것을 바라볼 것”이라며 “노마드 시대를 살고 있는 지금, 우리는 모두 디아스포라임을 확인하는 시간이었다. 우리 아이들의 무대는 한반도에 국한되지 않을 것이다. 아이들이 꿈을 키우며 발을 디디고 살아가는 그 땅이, 바로 고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박 교수는 “이번 워크샵이 번역가를 꿈꾸는 아이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은 물론 디아스포라의 시대 ‘공존’의 키워드에 대해 진지하게 생각할 시간이 됐다”고 워크샵의 의의를 설명했다.

이번 번역 워크샵의 대담 내용의 일부는 1월 중, 영상으로 제작돼 부천문학창의도시 SNS(페이스북), 블로그, 홈페이지를 통해 게재될 예정이다. ‘런치박스’의 국영문 원본 및 학생들 번역본, 노지양 작가의 코멘터리 등은 12월 중 블로그를 통해 게재될 예정이다.

2022 부천레시던시 입주작가는 7주간의 레지던시 기간 동안 부천시청 인근 주택에 거주하면서 부천 라이프를 경험하면서 창작활동을 하게 된다.

유성준 문화산업전략과장은 “부천을 통해 얻은 경험이 작가가 집필 중인 작품 창작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이번 번역 워크샵에서 오고 갔던 디아스포라의 심도 있는 담론이 가톨릭대학교 학생들, 노지양 번역작가, 레지던시 작가 본인에게도 울림을 주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Tip- ‘디아스포라(Diaspora)’= ​타의로 인한 내쫓김에서 자유로운 떠돎에 이르기까지, 민족적, 지역적 정체성을 넘어 살고 있던 장소를 벗어나 어디든지 뿌리를 내려 삶의 터전을 확장해 나간 인류의 활동​을 총칭한다.


202 부천레지던시 입주작가 트리샤 박 작가의 이야기를 경청하고 있는 가톨릭대학교 영어영문학부 학생들.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부천레지던시 입주작가, 어린이들과 글쓰기·토론 진행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 부천시, ‘부천국제포럼’ 성황리 개최
부천시, ‘유네스코 문학창의도시’ 아이덴티티 디자인 새롭게 개발
부천시, ‘2022 부천 레지던시’ 입주 작가 2명 최종 선정
2022년 부천디아스포라 문학상, 최종 후보작 8편 공개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부천시, 국민권익위원회 2022년 종합청..
· 부천시, ‘경제 도약’ 역점 시책… 실..
· 부천시, 9월 1일자 498명 인사발령… ..
· 경기도 특사경, 올해 부정청약·위장전..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1만8천871..
· 경기도, ‘산업관광 활성화 사업’ 추..
· 심곡동, 아기환영 정책 일환 ‘나무늘..
· 소사본동, 권역 기관장 소통 간담회 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