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2024.1.1복원
소사구(2016. 7.4 폐지)➜2024.1.1복원
오정구(2016. 7.4 폐지)➜2024.1.1복원
19개 광역동)➜ 37개동(洞) 행정복지센터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주민자치회/마을자치회
동(洞)지역보장협의체

탑배너

경기도, ‘어린이·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 신청 접수… 연간 24만원 지원
6-18세 어린이·청소년… 수도권 대중교통(지하철, 버스) 이용요금 환급
5월 2일부터 ‘경기도 어린이·청소년 교통비 지원 포털’에서 지원금 신청 
더부천 기사입력 2024-05-02 16:01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18

경기도가 ‘The 경기패스(K패스-경기)’ 출시에 따라 사업 대상이 아닌 어린이와 청소년의 교통비 절감을 위해 연간 24만 원을 지원하는 ‘경기도 어린이·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 신청 접수를 5월 2일부터 시작했다.

지원 대상은 경기도에 거주하는 6~18세 어린이와 청소년이며, 사용한 교통비의 분기별 6만 원, 연간 24만 원 한도 내에서 100% 지원된다.

수도권(서울, 경기, 인천)에서 이용한 대중교통 이용액을 환급하며, 시내버스와 광역버스, 지하철, GTX 등 교통카드를 접촉(태그)해 이용하는 교통 수단에 한해 지원한다.

다만 고속버스, 공항버스, KTX 등 별도 발권받아 탑승하는 교통수단은 환급받을 수 없다.

5월 2일부터 경기도 어린이청소년 교통비 지원 포털(www.gbuspb.krㆍ바로 가기 클릭)에서 지원금을 신청할 수 있다.

별도의 카드를 발급받을 필요 없이 본인이 사용하던 교통카드를 활용해 신청할 수 있으며, 한 번 신청하면 당해 연도 내에는 4분기까지 자동 신청된다.

2024년 1월부터 4월까지 사용한 교통비는 기존 청소년 교통비 지원사업과 같은 기준(13~23세)으로 기존 청소년 교통비 지원 포털에서 오는 7월에 접수해 지급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 어린이청소년 교통비 지원 포털 누리집(www.gbuspb.krㆍ바로 가기 클릭)과 경기교통공사 콜센터(☎1577-8459)에서 확인할 수 있다.

| AD |
김상수 경기도 교통국장은 “K-패스 및 The 경기패스 등 성인에 집중된 교통비 지원 혜택 속 교통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어린이와 청소년이 혜택을 받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경기도민에 더 많은 교통복지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5월 1일부터 국토교통부의 K-패스 사업과 연계된 ‘The 경기패스(더 경기패스)’ 사업이 시행됐다.

The 경기패스는 K-패스의 월 60회 한도를 무제한으로 확대하고, 매달 대중교통 비용의 20%(20·30대 청년 30%, 40대 이상 일반 20%, 저소득층 53%)를 환급해 준다. 30% 환급 대상인 청년의 기준도 19~34세에서 19~39세까지 확대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전국 K-패스 신규 가입자 중 50% 이상이 ‘The 경기패스’ 가입자… 42만명 돌파
경기도, ‘The 경기패스’ 5월 1일 시행… 경기도민 대중교통비 20~53% 환급
김동연 경기자사 “The 경기패스 신청 시작… 도민 여러분 많은 혜택 누리시길”
김동연 경기지사 “5월 시행 목표 ‘The 경기패스’ 추진. 경기도 특성 반영해 설계했다”
경기도, ‘The 경기패스’ 오는 5월 시행 예정… 전국 어디서나 모든 대중교통 할인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1기 신도시 선도지구, 올해 2만 6천호..
· 제28회 BIFAN, 국내 국제영화제 최초 ..
· 22대 총선 부천시 유권자… •갑..
· 부천국민체육센터, 생존수영 교육 수영..
· 오정보건소, ‘금연클리닉 등록’ QR코..
· 부천시, 신규 공직자 130명 ‘콜센터 ..
· 최성운 부천시의회 의장, ‘2024년 보..
· 경기도, 주민과 함께하는 ‘시민 주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