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2024.1.1복원
소사구(2016. 7.4 폐지)➜2024.1.1복원
오정구(2016. 7.4 폐지)➜2024.1.1복원
19개 광역동)➜ 37개동(洞) 행정복지센터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주민자치회/마을자치회
동(洞)지역보장협의체

탑배너

경기도, 경기북부 학대피해장애인 전용 쉼터 포천시→동두천시 이전 개소
도비 2억원 투입해 임대주택 보증금 납부
실내 리모델링 3호실 확장 생활환경 개선 
더부천 기사입력 2024-05-13 09:01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18
| AD |
경기도가 인권침해 피해 장애인 임시 보호 및 사회복귀 지원을 위한 시설 ‘경기북부 피해 장애인 쉼터’를 포천시에서 동두천시로 이전했다고 13일 밝혔다.

도는 ‘장애인복지법’에 따라 경기남부와 북부에 각 1곳씩 학대 피해 장애인을 위한 전용쉼터를 설치·운영하고 있지만, 기존 북부 전용쉼터의 경우 법정 시설기준에는 부합하지만 공간이 협소해 법정 입소 정원을 충분히 수용하지 못했다.

또 엘리베이터가 없는 노후된 주택에 쉼터가 설치돼 휠체어 이용자는 간이 경사로를 이용해야 하는 등의 불편이 따랐다.

이에 경기도는 ‘피해 장애인 전용쉼터’ 환경개선을 위해 지난해 11월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도비 2억 원을 투입해 임대주택 보증금 납부, 실내 리모델링 공사, 쉼터 운영을 위한 가구와 가전 등을 지원해 쾌적한 환경에서 치료받고 생활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했다.

이전된 쉼터는 ‘장애인복지법’에 근거해 66㎡ 이상 건축물 연 면적에 거실, 상담실, 화장실 등 장애인 거주에 필요한 시설을 갖췄으며, 휠체어 이용 장애인들의 편리하고 안전한 이동을 위한 엘리베이터를 완비했다.

또한 기존 1개 호에서 3개 호로 공간을 확장해 입소자들의 독립된 개인 공간 확보가 가능해졌다.

김영희 경기도 장애인복지과장은 “경기북부 학대 피해 장애인 쉼터의 열악한 시설 환경으로 입소자들이 많은 불편함을 겪었었는데 쉼터가 이전하면서 북부지역 피해장애인들이 안정적으로 회복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됐다”며 “학대 피해 장애인 보호를 위한 다양한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장애인 학대 근절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학대 피해 장애인이 쉼터에 입소하려면 경기도 장애인권익옹호기관(☎1644-8295)으로 문의하면 된다. 도내 장애인권익옹호기관은 수원과 양주 2곳에 있으며, 직접 방문해 상담을 받으면 된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1기 신도시 선도지구, 올해 2만 6천호..
· 제28회 BIFAN, 국내 국제영화제 최초 ..
· 22대 총선 부천시 유권자… •갑..
· 부천국민체육센터, 생존수영 교육 수영..
· 오정보건소, ‘금연클리닉 등록’ QR코..
· 부천시, 신규 공직자 130명 ‘콜센터 ..
· 최성운 부천시의회 의장, ‘2024년 보..
· 경기도, 주민과 함께하는 ‘시민 주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