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정

부천시
부천시 인사
원미구(2016. 7.4 폐지)
소사구(2016. 7.4 폐지)
오정구(2016. 7.4 폐지)
행정복지센터ㆍ동(洞)
부천도시공사(前시설관리공단)
경기도
중앙부처
현안 과제
지하철
추모공원
공유재산
행정조직
해외교류&방문
재산신고
우체국
주민자치회/마을자치회
동(洞)지역보장협의체

탑배너

<조직개편> 대국ㆍ대과체제 ‘원점에서 재검토’ 시의회, 조례안 부결
시의회, 도시미관국 비대 등 시민편의 위주 세밀한 조직개편 주문
오는 9월 임시회 상정도 어렵게 돼… 조직개편 장기간 늦춰질 전망
여권ㆍ한울빛도서관 분관 등 업무 차질… 통ㆍ폐합 부서 능률 저하 
더부천 기사입력 2008-07-15 23:09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6880
| AD |
<속보> 부천시가 지난 5월 행정안전부의 지방자치단체 조직개편 지침에 따라 본청과 구청간의 기능 중복에 따른 행정의 비효율성을 줄이고 대국ㆍ대과체제 구축을 위한 국 단위 기구를 통ㆍ폐합하고, 새로운 행정체제 구축을 위한 국 및 사업소 신설 및 유사업무 기능의 과 단위 기구를 통ㆍ폐합 및 신설하기 위해 마련한 조직개편안을 담은 ‘부천시 행정기구 설치 조례안’이 부천시의회 행정복지위원회(위원장 김원재)에서 14일 부결됨에 따라 ‘없었던 일’이 돼 버리고 말았다.

부천시가 마련한 조직개편안은 현 정원(2천100명)의 2.1%인 44명을 감축해 2천56명의 정원을 유지하고, 현행 7국 단위의 기구 조정을 통해 총무국과 기획재정국의 일부 업무를 총무국으로 흡수 통합하고, 기획재정국 일부 업무와 경제문화국을 합쳐 재정경제국으로 하며, 도시미관국의 신설 및 공원관리사업소 신설, 그리고 과 통ㆍ폐합을 통해 교통행정과와 교통시설과를 교통관리과로, 정책기획과와 예산법무과 일부 업무를 합쳐 정책기획과로, 문화산업과 일부 업무를 문화예술과를 합치고, 미관행정지원과ㆍ공공디자인과ㆍ도시미관1ㆍ2과를 신설하고 문화산업과ㆍ위생과 및 교통시설과를 폐지하는 것을 주된 골자로 하고 있다.

또한 시본청의 조직개편에 따라 3개구청도 공히 5개과를 두는 것으로 축소토록 돼 있다.

시의회 행정복지위는 시의 이같은 조직개편안에 대해 44명의 인력을 감축하는 것에 대해서는 공감하면서도 좀더 시간적 여유를 갖고 세밀한 조직개편안을 마련할 필요성이 있다는 점과 단속부서가 시본청으로 한꺼번에 수용하게 됨에 따라 도시미관국의 비대 등으로 인한 집단민원 발생에 따른 문제점 등을 지적하는 한편, 행정 편의 위주가 아닌 시민 편의 위주의 조직개편이 돼야 한다는 점을 강조하며 조직개편안을 새로 짤 것을 주문했다.

행정복지위의 이같은 판단은 조직개편안이 시 산하 공직자들의 의;견수렴도 제대로 거치지 않고 졸속으로 이루어졌고, 단속부서를 도시미관국으로 통합하면서 생겨나는 부작용 등을 우려했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조직개편을 과감하게 추진해온 시집행부 입장에서는 이번 조직개편안이 시의회에서 제동이 걸림에 따라 비상이 걸렸다.

당장은 9월 임시회에 조직개편안을 상정하는 것이 어렵게 됐다. 사업별 예산제 도입으로 인해 내년도 예산 편성 등을 고려하면 현행 조직대로 사업별 예산편성을 할 수 밖에 없는 관계로 11월21일부터 12월22일까지 열릴 예정인 제148회 제2차 정례회에 상정하거나 내년 1월께 열릴 149회 임시회에 상정을 검토해야 하는 입장이다.

이에 따라 조직개편에 따른 대폭 인사가 예상됐던 9월 정기인사도 소폭 수준으로 그칠 전망이다.

여기에다 당장 여권팀과 한울빛도서관 분관팀, 새주소업무팀 등의 업무 담당 직원 배치는 물론 동사무소에 10명의 인력 충원도 어렵게 됐다.

또한 현 정원의 2.1%인 44명의 인력 감축도 늦춰지게 돼 행정안전부로부터 내년도 보통교부세(올해 771억원 배정받은) 산정시 불이익을 받게될 처지에 놓이게 됐다.

이와 함께 이미 마련된 조직개편안을 통해 일부 통ㆍ폐합되는 부서 직원들의 느슨한 업무에 따른 일의 능률 저하 및 업무공백 등이 생겨날 우려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부천시는 이에 따라 이번에 ‘없었던 일’로 돼 버린 조직개편안의 문제점 등을 철저하게 분석, 검토해 새로운 조직개편안을 마련해 이르면 11월21일 개회되는 제148회 제2차 정례회에 상정한다는 방침인 것으로 알려졌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댓글쓰기 로그인

행정
· [2022 카타르 월드컵] 코스타리카, 일..
· 부천시의회. ‘부천시 구(區) 복원·일..
· 부천시, 9월 1일자 498명 인사발령… ..
· [코로나19] 부천시, 11월 27일 신규 확..
· 경기도 특사경, 조류독감 확산 차단 위..
· 경기도, 연령별·지역별 특성 ‘찾아가..
· ‘배달특급’, 카타르 월드컵 한국 대..
· [코로나19] 전국 신규 확진 4만7천28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