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사회 일반
미담(美談)
사건ㆍ사고
민원 현장
현안 과제
현장 이모저모
토픽(Topic)
법원ㆍ검찰
부천 경찰
소방서
가십(Gossip)
전국 이슈
노점상 단속
교통 항공 소음
여론(poll)
언론(press)
종교
더부천 History
시사 포토

탑배너

부천테크노파크 쌍용3차, 열병합발전소 2호기 증설반대 피해대책위 구성
“소음ㆍ분진 등 피해… 기업활동 지장 초래”
13일 오전 11시 대책위 설립ㆍ결의문 채택 
더부천 기사입력 2009-04-13 12:42 l 강영백 기자 storm@thebucheon.com 조회 11124

| AD |

<속보> 부천열병합발전소를 운영하고 있는 GS파워㈜가 오정구 삼정동 363-3번지 2만2천996㎡ 규모 증설을 추진중인 열병합발전소 2호기 증설사업에 대해 인근지역 삼정동ㆍ약대동 주민들의 반대 여론이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부천테크노파크 쌍용3차 입주업체들도 피해대책위원회(위원장 이영훈 ㈜성진기프트 대표)를 구성, 증설 반대 및 기존 열병합발전소 운영에 따른 소음ㆍ진동 등에 관해 피해 보상을 요구하고 나섰다.

부천테크노파크 쌍용3차 입주업체들은 13일 오전 11시 203동 1층 세미나실에서 열병합발전소 2호기 증설 결사반대 피해대책위를 구성하고, 결의문 채택 및 현판식을 갖고 본격 활동에 들어갔다.

이보원 입주사 지원본부장의 경과보고와 임경섭 쌍용3차 관리단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부천테크노파크 쌍용3차는 아시아 최대 규모로 부천지역 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하게 될 입주업체들의 기업 활동에 지장을 초래해서는 안된다”며 “지금도 기존 열병합발전소 가동으로 인해 소음ㆍ진동 피해를 입고 있는 만큼 2호기 증설 반대를 위한 입주사들의 노력에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어, 이영훈 피해대책위원장은 “이웃을 잘못 만났다”며 “그동안 기존 열병합발전소 가동에 따른 소음ㆍ진동 피해에 대해 GS파워㈜측에 수차례 진정했으나 검토하고 있다고만 되풀이할 뿐 가시적인 조치는 전혀 없었다”고 지적했다.

이영훈 위원장은 “지난 금요일에는 GS파워측 간부 6명이 찾아와 2호기 증설에 따른 피해 대책 및 휀스 설치, 공해물질 환경기준치 이하 배출 등을 제시했다”면서 “1천200여업체 1만여 근로자들이 소음ㆍ진동으로 고통당하고 있는 것은 안중에 없는 등 당장의 피해조차 외면하는 마당에 2호기 증설은 당치도 않으며 증설계획을 백지화해야 한다”고 밝혔다.

박노설 시의원은 축사에서 “현재도 삼정동 지역은 환경이 열악한 지역으로 주민들이 생활하기 곤란한데, 2호기가 증설되면 주민들이 떠나게 된다”며 “국내 최대 규모의 부천테크노파크 쌍용3차에 입주한 기업체들의 기업활동에 지장을 초래하지 않도록 주민들과 힘을 합쳐 2호기가 불허되도록 최대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윤병국 시의원도 “환경문제는 당장에 그 피해가 나타나는 게 아니라 오랜 시간이 걸려 피해가 나타난다”며 “2호기가 시작도 못하도록 끝까지 싸우겠다”고 밝혔으며, 송원기 시의원(의회운영위원장)도 '부천시에서도 주민 피해가 가지 않도록 해야 한다는 입장이고 홍건표 시장도 주민들과 함께 하겠다고 말한 만큼 주민들의 뜻을 관철시키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연리 삼정동 비상대책위원장은 “삼정동 일대 주민들은 17년동안 창문과 장독대 한번 마음놓고 열지 못하고 굴뚝 밑에서 살아왔다”며 기존 열병합발전소와 삼정동쓰레기소각장 가동에 따른 주민 고충과 피해를 털어놓았다.

이 위원장은 “기존 400㎿(메가와트) 1호기에 이어 609㎿ 2호기가 증설되면 1천㎿급 동양 최대의 열병합발전소가 된다는 사실을 350㎿ 열병합발전소를 운영하는 파주시를 방문해 주민대표와 이야기를 하면서 알게 됐다”면서 “삼정동ㆍ약대동 주민에게 피해만 있을 줄 알았는데 테크노파크 쌍용3차도 피해가 많다는 것을 알게된 만큼 2호기 증설은 무산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연리 위원장은 “이번 2호기 증설은 부천시와 부천시장의 입장은 그리 중요하지 않다는 것을 알고 낙담했다”며 “지역주민들도 2호기 증설을 반대해서 주민들이 살 수 있는 지역이 돼야 하고, 쌍용3차에 입주한 기업체들도 마음 놓고 기업활동을 할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으자”고 강조했다.

이어, 부천테크노파크 쌍용3차 관리단 감사인 장우진 피해대책위 부위원장(㈜월드테크 대표)은 결의문 낭독을 통해 ▲열병합발전소에서 발생하는 오염물질 유입 차단 ▲진동과 소음 즉각 해결 ▲1천200입주사 1만여명 근로자의 생명을 위협하는 2호기 증설 결사반대 ▲1호기 해체 등을 주장했다.

이날 피해대책위 설립 행사에는 김광회 쌍용3차 관리단 자문위원(전 경기도의원)과 삼정동ㆍ약대동 비상대책위 주민대표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부천테크노파크 쌍용3차 피해대책위는 앞으로 열병합발전소 2호기 증설 결사반대를 위해 삼정동ㆍ약대동 주민들로 구성된 비상대책위원회(위원장 이연리ㆍ삼정동소각장 주민협의체 대표ㆍ푸른마을 회장)와 공동 보조를 맞춰 나가는 한편, 정부 및 부천시를 상대로 공청회 개최 등 다양한 자구책을 펴 나갈 계획이다. 문의= ☎(032)624-2998.

배너
배너
배너
<저작권자 ⓒ 더부천(www.thebucheon.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천시민과의 정직한 소통!… 부천이 ‘바로’ 보입니다.
인터넷 더부천 www.thebucheon.comㅣwww.bucheon.me

GS파워, 부천열병합발전소 현대화 추진 설명회 개최
부천열병합발전소 2호기 증설반대, 18일 집회
부천열병합발전소 2호기 증설, 부천시 반대 이유
열병합발전소 2호기 증설 ‘시민 공청회’
부천테크노파크 쌍용3차, 열병합발전소 피해사례 공개
댓글쓰기 로그인

사회
· 부천시, 지히철 7호선 부천구간 간접공..
· 부천영상문화산업단지 2022년 5월 토지..
· 부천시의회, 16일 제253회 임시회 개회..
· MZ세대의 밀레니얼과 Z세대, 여가활동..
· 경기도, 사회적 가치 실현 ‘경기도 착..
· 경기도 특사경, 사회복지법인 기본재산..
· 경기 FTA 활용 화상 통상촉진단, 계약..
· 경기도, 공공버스 ‘노선입찰제 준공영..

  • 깭諛깆텧옣꺏솯깭諛깆텧옣留덉궗吏솯깭諛깆텧옣留뚮궓솯깭諛깆텧옣뾽냼
  • 꽦씤留뚰솕 엫떊
  • 異⑺슚룞븞留
  • 궡珥뚮㈃븞留
  • 궪듅硫댁븞留
  • 빞硫댁븞留
  • 쟾二쇰쾲媛쒕쭔궓깋뙆꽮
  • 솕궛硫댁븞留
  • 쁺愿묒텧옣留덉궗吏
  • 슦吏룞븞留
  • 吏곷룞븞留
  • 쓽젙遺떆泥뿭븞留
  • 룞빐異쒖옣븞留
  • 議곗튂썝쓭異쒖옣씠誘몄궗吏
  • 젣二쇱텧옣꺏異붿쿇 젣二쇱텧옣留덉궗吏
  • 씠룄룞븞留
  • 쟾二쇰쾲媛쒕쭔궓깋뙆꽮
  • 紐⑺룷냼媛쒗똿
  • 以묐옉냼媛쒗똿
  • 醫낅줈씠留덉궗吏